'복면' 인디언인형, 애절한 발라드 승부수...하성운 꺾고 2연승 가왕 등극

기사입력 2022.07.31 6:22 PM
'복면' 인디언인형, 애절한 발라드 승부수...하성운 꺾고 2연승 가왕 등극

[TV리포트 = 하수나 기자] 가왕 인디언인형이 강력한 도전자인 디제이뽕디스파티 하성운을 꺾고 가왕좌를 지키는데 성공했다. 

31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선 가왕 인디언인형과 이에 도전장을 내민 4인 복면가수들의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3라운드에선 쑥대머리와 디제이뽕디스파티가 대결을 펼쳤다. 이날 디제이뽕디스파티는 박효신의 ‘숨’을 선곡하며 애절하면서도 가창력 폭발한 무대로 판정단의 마음을 흔들었다. 쑥대머리는 알리의 ‘별 짓 다해봤는데’를 선곡, 부드러우면서도 깊이있는 음색과 감성 가득한 무대로 귀를 사로잡았다. 이날 쑥대머리를 꺾고 디제이뽕디스파티가 가왕전에 올랐다. 쑥대머리는 트롯트 가수 홍자로 드러났다. 

2연승에 도전하는 가왕 인디언인형은 방어전 무대에서 임정희의 ‘나 돌아가’를 선곡했다. 애절한 발라드로 승부수를 띄운 인디언인형은 몽환적이면서도 호소력 짙은 보이스와 섬세한 보컬로 판정단의 마음을 저격했다. 

이날 가왕전 대결 결과 인디언인형이 디제이뽕디스파티를 꺾고 2연승 가왕에 등극했다. 아쉽게 가왕전에서 패한 디제이뽕디스파티는 하성운으로 드러났다. 

데뷔 9년차를 맞은 하성운은 “앞으로도 노래로 대중분들에게 목소리 들려드리는 게 꿈”이라고 밝혔다.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 / 사진 = MBC '복면가왕' 화면 캡처

최신 글

[T포토] 리안 '리듬에 몸을 맡겨'

[T포토] 리안 '리듬에 몸을 맡겨'


[T포토] 박시영 '여심 사냥꾼'

[T포토] 박시영 '여심 사냥꾼'


[T포토] 유도현 '절도있게'

[T포토] 유도현 '절도있게'


[T포토] 리안 '가창력 폭발'

[T포토] 리안 '가창력 폭발'


[T포토] 미래소년 '무대 맛집'

[T포토] 미래소년 '무대 맛집'


[T포토] 미래소년 '완벽 칼군무'

[T포토] 미래소년 '완벽 칼군무'


[T포토] 박시영 '손끝에 영혼을 담아'

[T포토] 박시영 '손끝에 영혼을 담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