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콜라스 케이지, 子보다 어린 日여성과 결혼→출산...58세에 득남[할리웃통신]

기사입력 2022.09.08 7:55 PM
니콜라스 케이지, 子보다 어린 日여성과 결혼→출산...58세에 득남[할리웃통신]

[TV리포트=이혜미 기자] 할리우드 배우 니콜라스 케이지가 58세의 나이에 득녀했다.

7일(현지시간) 미국 연예매체 페이지식스 보도에 따르면 케이지의 아내 시바타 리코는 미국 로스앤젤리스의 한 병원에서 딸을 출산했다.

리코는 28세의 일본인으로 이들은 30살의 나이 차에도 지난 2019년 일본 교토에서 처음 만나 결혼에 골인했다.

리코의 출산으로 케이지는 슬하에 2남 1녀를 두게 됐다. 일찍이 케이지는 전처들과 사이에서 아들 웨스턴 코폴라 케이지와 칼엘 코폴라 케이지를 두고 있다.

리코는 케이지의 다섯 번째 아내로 지난 1995년 패트리샤 아퀘드와 첫 웨딩마치를 울린 케이지는 2001년 이혼 후 이듬해 2002년 엘비스 프레슬리의 딸 리사 마리 프레슬리와 결혼했다.

그러나 두 번째 결혼도 2년 만에 끝이 났고, 이후 케이지는 한국계 미국인인 앨리스 김과 12년의 결혼생활 끝에 세 번째 파경을 맞았다. 네 번째 아내인 에리카 코이케와는 결혼 4일 만에 이혼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TV리포트 DB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