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 개봉 '아바타: 물의 길', 부산국제영화제 온다

기사입력 2022.09.19 4:17 PM
12월 개봉 '아바타: 물의 길', 부산국제영화제 온다

[TV리포트=박설이 기자]2022년 최고의 기대작 '아바타: 물의 길'의 존 랜도 프로듀서가 부산국제영화제를 찾는다. 

'아바타'의 속편 '아바타: 물의 길' 제임스 카메론 감독과 존 랜도 프로듀서는 오는 10월 열리는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를 통해 개봉 전 국내 관객과의 만난다. '아바타: 물의 길'은 총 5편으로 예정된 '아바타' 시리즈의 두 번째 작품이다. 탁월한 연출력과 혁신적인 기술력으로 모두가 상상하는 것 그 이상을 구현하는 제임스 카메론 감독과 존 랜도 프로듀서가 전편에 이어 연출과 제작을 맡으며 '아바타'의 두 주인공 조 샐다나와 샘 워싱턴이 다시 한번 의기투합했다.

존 랜도 프로듀서는 올해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아바타: 물의 길' 관련 특별 이벤트에 직접 참석해 국내 최초로 공개되는 약 15분 분량의 '아바타: 물의 길' 풋티지 영상 상영과 함께 진행되는 토크 이벤트를 진행한다. 제임스 카메론 감독은 온라인으로 관객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존 랜도 프로듀서는 2009년 당시 '아바타' 국내 개봉을 앞두고 부산국제영화제를 미리 찾았던 인연이 있는 만큼 이번에도 내한을 확정하며 '아바타: 물의 길'을 기다리는 국내 관객들의 기대에 보답한다. 이번 행사는 '아바타: 물의 길'을 미리 엿볼 수 있다는 점에서 이목이 집중된다. 입장 수익은 부산국제영화제와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가 함께 전액 기부한다. 특별 이벤트는 10월 6일 오후 2시에 진행 예정이다.

'아바타: 물의 길'은 2022년 12월 개봉한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