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딩엄빠’ 측, 반복된 논란에 “미성년자 혼전임신 조장? 절대 아니야” 적극해명

기사입력 2022.09.26 6:25 PM
‘고딩엄빠’ 측, 반복된 논란에 “미성년자 혼전임신 조장? 절대 아니야” 적극해명

[TV리포트=이혜미 기자] ‘고딩엄빠’ 측이 미성년자의 혼전임신을 미화하고 있다는 일부 시청자들의 지적에 대해 정면으로 반박했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MBN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2’(이하 고딩엄빠)에서는 MC, 패널진이 한데 모여 프로그램의 기획의도를 돌아본다.

앞서 ‘고딩엄빠’ 홈페이지에 “미성년자의 혼전임신은 결코 미화될 문제는 아니지만 그렇다고 비날할 것도 아니다”라는 내용의 글을 남겼던 이인철 변호사는 “우리 딸 주위의 학생들이 ‘고딩엄빠’를 본다고 하더라. 10대 청소년들이 경각심을 느끼고 조심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하하 역시 “우리 프로그램은 절대 미성년자의 출산을 지지하는 프로그램이 아니”라며 ‘고딩엄빠’ 방영 직후부터 이어지고 있는 혼전임신 미화 논란에 대해 정면으로 반박했다.

제작진 또한 “‘고딩엄빠’가 보여주고자 한 건 아이를 출산하는 것에 무거운 책임감이 따른다는 것이지, 결코 혼전임신을 조장하고 미화하지 않는다”면서 “그럼에도 이미 세상에 태어난 아이들과 고딩엄빠들이 있기에 그들에 대한 선입견과 편견을 변화시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고딩엄빠’ 제공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