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빈의 '연모', 국제 에미상 수상...韓 드라마 최초

기사입력 2022.11.22 11:45 AM
박은빈의 '연모', 국제 에미상 수상...韓 드라마 최초

[TV리포트=박설이 기자]'연모'가 국제 에미상을 받았다. 한국 드라마 최초다.

21일 저녁 8시(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제50회 국제 에미상 시상식에서 '연모'는 중국, 스페인, 브라질의 결선 후보작을 제치고 텔레노벨라 부문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연모'는 쌍둥이로 태어나 여아라는 이유만으로 버려진 아이가 오라비 세손의 죽음으로 남장을 통해 세자가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기존 사극의 정형성을 깨고 남장한 여성 주인공이 왕이 돼 역경을 헤쳐나가는 모습으로 전세계 시청자들의 공감을 샀다. 박은빈과 로운이 주인공이다.

'연모'는 이미 지난 9월 제 17회 서울드라마어워즈 국제경쟁부문 작가상, 제49회 한국방송대상 최우수 연기자상 수상 등으로 작품성을 입증한 바 있다. 

이건준 KBS 드라마센터장은 "'연모'가 대한민국 드라마로는 최초로 국제 에미상을 수상하게 된 것에 대해 매우 기쁘고 대한민국 전체 드라마의 저력을 인정받은 쾌거라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K-콘텐츠가 전 세계적으로 사랑을 받고 있는 시기라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K-콘텐츠의 저력을 유지하는데 KBS 드라마가 큰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국제에미상은 국제TV예술과학아카데미(IATAS)가 주최하는 행사로 세계 방송계에서 가장 권위 있는 국제 시상식 중 하나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사진=KBS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