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젠틀맨' 주지훈, 흥신소 사장 변신....능글 카리스마

기사입력 2022.11.25 6:04 PM
'젠틀맨' 주지훈, 흥신소 사장 변신....능글 카리스마

[TV리포트 = 하수나 기자] 범죄 오락 영화 ‘젠틀맨’에서 배우 주지훈이 검사로 위장한 흥신소 사장 ‘지현수’로 변신한다. 

‘젠틀맨’은 성공률 100% 흥신소 사장 ‘지현수’가 실종된 의뢰인을 찾기 위해 검사 행세를 하며 불법, 합법 따지지 않고 나쁜 놈들을 쫓는 범죄 오락 영화. 

전작을 통해 형사들을 도발하는 희대의 살인범, 장난기 넘치는 저승사자, 법조계 엘리트 변호사 등 변화무쌍한 캐릭터를 연기해온 주지훈은 이번 작품에서는 의뢰받은 사건은 100%처리하는 흥신소 사장으로 완벽 변신, 또다시 존재감을 폭발시킬 전망이다. 

의뢰인과 함께 향한 펜션에서 괴한의 습격을 받아 쓰러진 뒤 졸지에 의뢰인 납치 용의자가 된 지현수는 누명을 벗기 위해 검사로 위장해 의뢰인을 찾아나선다. 

“시나리오를 집필할 때부터 주지훈을 생각했다”고 밝힌 김경원 감독의 말처럼, 주지훈은 능글맞으면서도 카리스마 있는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 관객들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영화 '젠틀맨'은 오는 12월 28일 극장 개봉 예정이다.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 / 사진 = 컨텐츠웨이브(주)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