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원 "이찬원은 귀여운 형, 임영웅은 황제" ('톡파원')

기사입력 2022.12.05 9:36 AM
정동원 "이찬원은 귀여운 형, 임영웅은 황제" ('톡파원')

[TV리포트=박설이 기자]정동원이 '톡파원' 특별 게스트로 출격해 흥을 더한다.

5일 JTBC ‘톡파원 25시’(연출 홍상훈)에서는 '트로트 왕세자’ 정동원, 배구 연구소 소장 백은하가 출연한 가운데 이탈리아 풀리아주의 스머프 마을 투어, ‘팝의 전설’ 비틀즈의 발자취를 따라간 영국 리버풀 여행, ‘동남아시아의 허브’ 말레이시아 한 달 살기가 소개된다.

최초의 ‘찬또 라인’ 정동원은 “이찬원은 귀여운 형, 임영웅은 황제”라며 두 사람의 이미지를 설명했다. 또 정동원은 ‘미스터 트롯’ 경연 당시 형들에게 서운했던 일화도 폭로해 이찬원을 당황하게 한다고.

새 미니 앨범 ‘사내’를 들고 돌아온 정동원의 첫 무대도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는 ‘톡파원 직구’ 코너를 통해 ‘이탈리아의 숨은 진주’ 풀리아로 떠난다. 이탈리아 ‘톡(Talk)’파원은 ‘스머프 마을’로 알려진 알베로벨로에서 트룰리 1박 체험과 함께 아름다운 천연 동굴 레스토랑에 방문하며 다채로운 체험 코스를 파헤친다.

이어 영국 ‘톡’파원이 전설 속 팝 밴드인 ‘비틀즈’의 발자취를 따라 리버풀 투어에 나선다. 존 레논이 직접 개조했던 자동차를 그대로 재현한 투어 차량부터 비틀즈의 일대기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세계 최대 규모의 박물관, 그들이 292회나 공연했다는 라이브 클럽까지 리버풀의 생생한 현장감에 출연자들은 흥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

마지막 말레이시아 ‘톡’파원은 쿠알라룸푸르에서 한 달 살기 준비 과정을 예고했다. 다양한 편의시설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호텔과 저렴한 물가를 자랑하는 쇼핑센터, 푸짐한 먹거리를 겸비한 야시장 소개는 물론, 쿠알라룸푸르를 100% 즐기기 위한 꿀팁도 대방출한다.

5일 저녁 8시 50분 방송.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사진=JTBC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