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만 SM 총괄 프로듀서, 사우디 공주 만났다

기사입력 2022.12.05 10:00 AM
이수만 SM 총괄 프로듀서, 사우디 공주 만났다

[TV리포트=박설이 기자]이수만 총괄 프로듀서와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가 사우디아라비아 공주와 만났다.

지난 11월 29일(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 리디야 킹 압둘라지즈 컨퍼런스 센터에서 진행된 업무협약 체결식에는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와 이성수 SM 대표, 한경진 SM SEA & MENA 지사장, 하이파 빈트 모하메드 알 사우드 사우디아라비아 공주이자 관광부 차관, 파흐드 하미다딘 사우디 관광청 CEO 등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의 문화기술로 불리는 독자적인 프로듀싱 노하우 및 SM의 콘텐츠 IP와 사우디의 문화 유산을 접목해 사우디 관광을 전 세계적으로 홍보할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 제작 및 마케팅에 관한 전략적인 파트너십을 맺는 자리였다.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와 SM, 사우디 관광청은 SM 소속 아티스트의 사우디 관광 홍보 대사 위촉, 사우디 거점 관광지 중심의 뮤직비디오 및 여행 리얼리티 등의 콘텐츠 제작, 사우디 관광 홍보를 위한 프로모션 등을 함께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는 하이파 공주와의 환담에서 사우디 관광 산업 활성화에 관한 비전을 언급, “지구의 지속가능성를 위한 탄소 배출 제로 로드맵를 구체적으로 실행해야 할 때다. 미래의 도시는 지구의 지속가능성을 실현하고 사막화를 막는 노력이 필요하다. 탄소중립과 사막화를 막는 방법 중 중요한 나무 심기를 통해 더 나은 지구를 만들어갈 수 있도록 사우디를 포함하여, 사막이 있는 지역에 나무를 심는 캠페인을 누구나 즐겁고 기쁘게 참여할 수 있게 해보고 싶다"면서 "최근 몽골 정부 관계자들과 만나 몽골 내 스마트 엔터테인먼트 시티 조성과 관련한 논의를 마쳤는데, ‘나무를 심는 K팝 페스티벌’을 개최하기로 했다. 공연을 보러 온 관람객이 나무도 한 그루 심는 캠페인을 펼친다면 사막화를 막고 환경보호에 큰 도움이 될 것이다. 2023년 중동, 몽골에서 ‘나무를 심고 지구를 살리는’ 뮤직 페스티벌과 캠페인이 같이 진행되도록 하자"고 바랐다.

이어 "사우디가 K팝과 함께 한다면, 전 세계 K팝 팬들과 젊은이들이 찾아오게 될 것이다. 이것이 전 세계적인 ‘지속가능성 움직임’이 될 것이며 누구나 참여하고 싶어 하는 뮤직 페스티벌과 함께 나무 심기를 실현해 보고자 한다"면서 "사막화 되는 곳에서 그리고 사막에서 오히려 지구를 푸르게 만드는 프로젝트를 시작하면 전 세계 도시 곳곳으로 확대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디리야 유적지 신도시 프로젝트에 관해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는 “유네스코 등재 유적지인 디리야의 역사박물관에 대해 버추얼과 현실을 서로 미러링하여 구축하는 ‘디리야 메타버스(뮤지엄) 프로젝트’를 제안한 바 있다. 현실의 도시 디리야를 미러링하여 버추얼 메타버스에 먼저 시뮬레이션으로 만들어 보게 하고, 이것을 다시 미러링하여 현실 세계인 피지컬 메타버스에 구현하는 것이다. 이렇게 하면 디리야는 세계 최초로 버추얼과 피지컬 메타버스로 창조된 박물관을 보유한 도시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하이파 공주는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가 제시한 ‘나무를 심고 지구를 살리는’ 뮤직 페스티벌과 캠페인에 적극 동참 의사를 표명, “사우디에 K팝 콘서트를 보기 위해 방문한 전 세계 젊은이들과 관광객들이 숙소를 예약했을 경우, 예약자명으로 나무 한 그루를 심는다면 참여가 더 늘어나고 효과적일 것”이라고 공감하며 빠른 시일 내에 이와 관련한 구체적인 논의를 하자고 했다. 이어 “사우디 관광 산업에 대한 이수만 프로듀서의 뛰어난 비전과 구체적인 추진 전략에 영감을 받아 꼭 같이 일을 하고 싶었다. 이수만 프로듀서, SM과 장기적으로 지속가능한 발전을 같이 펼쳐 나가고 싶다"고 말했다.

이성수 SM 대표 역시 “SM이 보유한 IP와 콘텐츠 제작 및 사업 역량을 기반으로 사우디 관광청과 의미 있는 결과를 만들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사우디의 관광 산업을 발전시킴은 물론, SM의 콘텐츠 더 나아가 한국의 문화도 더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와 하이파 공주의 만남은 이번이 세 번째로, 그동안 양측은 사우디 현지 제작사와 협업을 통한 영상 콘텐츠 및 페스티벌 이벤트 제작 등 함께 진행할 문화 산업 프로젝트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뜻을 모아 협력하기로 했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사진=SM엔터테인먼트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