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5년차 배우' 김영옥 "20대부터 엄마 역할 맡아" (일타강사)

기사입력 2022.12.05 3:26 PM
'65년차 배우' 김영옥 "20대부터 엄마 역할 맡아" (일타강사)

[TV리포트 = 하수나 기자] 배우 김영옥이 20대부터 엄마 역할을 맡았다고 연기 인생을 언급한다. 

오는 7일(수) 밤 9시 방송되는 MBC 강의 프로그램 ‘일타강사’에서는 현역 최고령 여배우인 김영옥이 강의자로 나선다. 

연기 인생만 무려 65년이라는 김영옥은 지금과는 다른 1950년대의 TV 방송과 드라마의 상황을 생생하게 전달한다.  

특히 21살, 22살 어렸을 때부터 엄마 역할을 줄곧 해왔다는 김영옥은 그때 당시 제대로 된 화장품이 없어 어설픈 분장을 해야 했던 일화를 공개한다. 그러면서 분장을 지울 때에는 ‘이것’을 사용했다며 모두를 놀라움에 빠트리기도.

김영옥은 마땅한 연습실도 하나 없고 정당한 대우조차 받지 못했던 열악했던 때를 전하는가 하면, 그럼에도 좋아하는 마음 하나로 연기 열정을 불태웠던 일화를 공개한다. 

김영옥이 출연하는 MBC ‘일타강사’는 오는 7일 수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 /사진 제공 = MBC ‘일타강사’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