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시원 "드라마 잘 안 보는 슈주 멤버도 '술도녀' 보더라" ('술도녀2')

기사입력 2022.12.06 1:38 PM
최시원 "드라마 잘 안 보는 슈주 멤버도 '술도녀' 보더라" ('술도녀2')

[TV리포트=권길여 기자] 흥행성과 작품성을 인정받은 티빙(TVING)의 인기 드라마 '술꾼도시여자들'이 시즌2로 돌아왔다.

6일 오후 2시 온라인 생중계로 티빙 '술꾼도시여자들2'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제작발표회에는 주연 배우 이선빈, 한선화, 정은지, 최시원을 포함해 박수원 감독이 참여했다.

'술꾼도시여자들2'는 하루 끝의 술 한 잔이 인생의 신념인 세 여자의 일상을 그린 본격 '기승전술' 드라마다. 시즌1에 이어 안소희 역으로 다시 출연한 이선빈은 남다른 소감을 전했다.

드라마에서 예능 프로그램 작가 역을 맡은 이선빈은 "시즌2가 제작됐다는 게 실감이 안 난다"라며 많은 사랑을 보내준 시청자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요가 강사 한지연 역으로 분한 한선화는 '술꾼도시여자들'이라는 작품으로 배우로서 첫 번째 전성기를 맞았다.

한선화는 "시즌1을 찍고 많은 사랑을 받았는데, 시즌2를 찍기까지 공백이 좀 있었다. 시즌1 때 사랑해준 매력을 그대로 살리려고 노력했다"라며 남다른 소회를 밝혔다.

생계형 유튜버 강지구 역을 맡은 정은지와 남자 주인공 강북구 역으로 열연한 최시원은 '술꾼도시여자들' 시리즈에 대한 대중의 뜨거운 관심을 느낄 수 있었다며 시즌2를 찍은 소감을 이야기했다. 특히 최시원은 "(슈퍼주니어) 멤버들이 드라마를 잘 보지 않는데, 이건 다들 보더라"라며 행복하게 웃었다.

박 감독은 시즌2를 준비하면서 무엇에 가장 공을 들였을까.

그는 '옛것을 익히고 그것을 미루어서 새것을 앎'이라는 사자성어 '온고지신'을 많이 생각했다고 말했다. 박 감독은 "시즌2에서 새로운 재미를 주려고 했는데, 시즌1에서 사랑 받았던 포인트를 놓치지 않으려 노력했다. 시즌1과 시즌2 사이에서 방향성을 고민했는데, 시즌1에서 시청자가 사랑을 보내준 포인트가 캐릭터의 '합'이라고 생각했다. 실제로 배우들이 '찐친'이 됐는데, 이것을 작품에도 살리려고 노력했다"라고 강조했다.

'술꾼도시여자들2'는 오는 9일부터 티빙에서 볼 수 있다. '술꾼도시여자들2'에서는 메인 작가로 승진한 안소희와, 자연주의 요가 강사로 변신한 한지연, 새로운 사랑을 시작하는 강지구의 이야기를 그린다.

권길여 기자 gygwon@tvreport.co.kr/사진=티빙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