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기’ 신성록-양희경 또 모자관계!

기사입력 2009.11.27 1:34 PM
‘황금기’ 신성록-양희경 또 모자관계!

   

[TV리포트] 대다수의 가족드라마에 출연중인 배우들은 극중 캐릭터관계에 의한 호칭을 사용을 한다. 극중 아역 배우들이 엄마로 출연중인 배우에게 “엄마”라고 부르며 관계 유지를 하는 경우가 좋은 예다.

더욱이 함께 출연한 작품이 많을수록 관계는 돈독해지기 마련이다. 최근 두 작품에서 모자관계로 출연중인 신성록과 양희경은 대한민국 대표 모자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지난 5월 종영한 KBS ‘아빠 셋 엄마 하나’에서 신성록은 단순무식한 열혈형사 나황경태로, 양희경은 과일가게를 경영하며 아들을 키운 경태모 역할을 소화했다. 자연스러운 두 사람의 관계는 MBC ‘내 인생의 황금기’를 통해 부활했다. 

30일 첫 방송을 시작한 ‘내 인생의 황금기’에서 신성록과 양희경은 또 다시 모자관계로 등장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시청자들은 연이은 모자관계 출연에 “또 모자지간? 기막힌 인연이다!”라며 반가워했다.

한편, 이전 드라마에서 단순무식한 이미지를 보여준 신성록-양희경 모자는 예전 캐릭터들과 달라진 모습을 보였다. 교양미 넘치는 캐릭터 연기를 선보이고 있는 것. 방송사 교양국 PD와 고등학교 재단 이사장으로 분한 신성록-양희경의 ‘내 인생의 황금기’는 매주 토, 일요일 7시 55분 시작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