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깜짝포토] ‘바람의 화원’ 유연지-이준 키스

기사입력 2009.11.27 1:34 PM
[깜짝포토] ‘바람의 화원’ 유연지-이준 키스

   

[TV리포트] 사극 속 키스신은 독특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8일 방송된 SBS ‘바람의 화원’의 한 장면. 단청실로 쫓겨난 영복(이준)과 단청실 원로의 손녀 허옥(유연지)의 키스신이다. 허옥은 유발을 깨뜨린 영복에게 키스를 하며 비밀을 나눈 사이라는 말을 남겼다. 묘한 분위기의 당돌한 매력녀로 돌아온 유연지의 열연이 돋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