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민영 ‘닥터진’ 미소천사 외과의 변신 ‘인기 만점’

기사입력 2012.05.07 8:25 AM
박민영 ‘닥터진’ 미소천사 외과의 변신 ‘인기 만점’

[TV리포트 전선하 기자] 배우 박민영이 미소천사 외과의사로 변신해 어린이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았다.

박민영은 오는 26일 첫 방송되는 MBC TV 새 주말드라마 ‘닥터진’에서 2012년의 외과의사 유미나와 조선시대 여인 홍영래를 동시에 소화하며 두 인물의 삶을 그려낸다.

MBC는 7일 지성과 미모를 겸비한 ‘닥터진’ 속 유미나의 스틸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장면은 유미나가 어려운 환경에서 의료혜택을 받지 못하는 아이들과 주민들을 위해 봉사활동을 펼치는 장면 중 일부다. 이날 촬영에서 박민영은 함께 한 아역배우들과 기념촬영을 하는 등 스스럼없는 모습으로 아이들의 인기를 독차지했다는 후문이다.  

제작진은 “갑작스럽게 더워진 날씨로 배우들은 물론 촬영 스태프들까지 모두 고생이 많았는데, 아역 배우들과 호흡을 맞추며 현장 분위기를 화기애애하게 이끈 박민영 덕분에 즐겁게 촬영을 마칠 수 있었다”며 “통통 튀는 당찬 성격의 유미나와 단아하고 강인한 홍영래를 넘나들며 이중매력을 발산할 박민영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닥터진’은 일본 만화가 무라카미 모토카의 동명 만화를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2012년 대한민국 최고의 외과의사가 1860년대의 조선시대로 거슬러 올라가 의사로서 고군분투하는 내용을 담는다.

사진=MBC 

전선하 기자 sunha@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