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써니, 멱살 부르는 애교로 공형진 자극

기사입력 2012.05.11 4:34 PM
소녀시대 써니, 멱살 부르는 애교로 공형진 자극

[TV리포트 이우인 기자] 배우 공형진에게 멱살잡힌 소녀시대 써니의 사진이 11일 공개돼 화제다.

지난 '청춘불패2' 촬영날 평소 이 방송을 즐겨보는 열혈팬으로 알려진 공형진이 G6(소녀시대 써니&효연, 미쓰에이 수지, 카라 강지영, 씨스타 보라, 쥬얼리 예원) 멤버와 함께하기 위해 아이돌 촌 대부도를 방문했다. 

'청춘불패2' 멤버들의 성격과 촬영장의 위치, G6가 키우는 동물들 이름 등 '청춘불패2'의 세세한 것 하나까지 모두 알고 있는 공형진은 신 나는 발걸음으로 등장해  G6 멤버들 한 명 한 명과 악수를 나누며 반가움을 표현했다.  

이때 써니는 G6를 찾아온 공형진에게 특별한 환영의(?) 애교를 보여주며 손님맞이를 했고, 공형진은 써니의 과도한 애교에 화를 참지 못하고 결국 멱살을 잡으며 "이것이야 말로 멱살을 부르는 애교"라고 말해 촬영장을 폭소케 했다.

사실 앞서 공형진은 '청춘불패2'에서 가장 보고 싶었던 멤버로 써니를 꼽으며 써니에 대한 무한한 애정을 보였고 촬영을 진행하면서도 써니를 챙겨주며 진정한 삼촌팬 다운 모습을 보여줬다. 

공형진도 욱하게 한 써니의 ‘멱살을 부르는 애교’는 오는 12일 오후 5시 5분 KBS 2TV를 통해 공개된다.

사진=KBS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