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남’ 악녀 이시영 “전도연 닮고 싶다”

기사입력 2009.11.27 1:34 PM
‘꽃남’ 악녀 이시영 “전도연 닮고 싶다”

   

[TV리포트] 16일 ETV ‘생방송 E!뉴스’에선 이시영의 화보 촬영 현장에서 솔직 담백한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시영은 KBS ‘꽃보다 남자’에서 매력적인 악녀 연기로 일약 스타덤에 오른 연기자다.

취재진이 “가장 존경하고 닮고 싶은 배우”를 묻자 이시영은 웃으며 영화배우 전도연의 연기에 대해 설명했다. 이시영은 “처음에는 전도연 씨 영화 보면서, 너무 연기가 쉬워 보여 가지고 ‘저거 나도 할 수 있겠다’ 생각했다”고 고백, 꾸밈없이 순수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그녀는 “대본을 컴퓨터로 인쇄해가지고 연습하면서 너무 충격을 받았던 기억이 있다”며 전도연의 연기력을 높이 평가했다.

“너무 연기를 잘하셨기 때문에 그 연기가 제가 봤을 때 너무나 자연스럽고 쉬워 보였던 거죠. 백분의 일도 채우지 못하고 있지만 꼭 노력하고 연습해서 전도연 씨 같은 배우가 되고 싶습니다.”

   

한편, 스타가 된 소감을 묻자 이시영은 “이런 말들이 낯설기도 하거든요. 인터뷰 할 때 말씀해 주셔서 그 때 실감을 하는 거지 사실은 아직 잘 실감은 못하고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