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정 동 시간 예능 겹치기 출연, ‘앨범홍보 눈총’

기사입력 2009.11.27 1:34 PM
임창정 동 시간 예능 겹치기 출연, ‘앨범홍보 눈총’

   

[TV리포트] 임창정의 무리한 앨범홍보가 눈살을 찌푸리게 만들었다. 임창정은 20일 KBS ‘미녀들의 수다’와 SBS ‘야심만만2’에 겹치기 출연을 했다.

임창정의 동 시간 예능 프로그램 출연에 시청자들의 불만이 이어지고 있다. 시청자들은 “임창정은 병풍이냐”, “앨범홍보하러 나왔냐”, “동 시간대 나온 거 사과하라”며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방송3사는 월요일 밤 치열한 예능 프로그램 경쟁을 하고 있다. 토크쇼 형식으로 진행되는 ‘미녀들의 수다’를 비롯해 ‘야심만만’, MBC ‘유재석 김원희의 놀러와’는 게스트 섭외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미녀들의 수다’는 봄맞이 스페셜로 ‘한국과 180도 다른 것’이라는 주제로 토크쇼가 진행됐다. ‘야심만만’은 ‘이미지 메이킹의 고수(?)들’이라는 컨셉으로 임창정, 이승기, 현빈, 최송현 등이 초대됐다.

‘유재석 김원희의 놀러와’는 시트콤 MBC ‘태희혜교지현이’의 출연자 홍지민, 최은경, 박미선이 출연해 줌마테이너들의 입담을 과시했다. 그 결과 ‘유재석 김원희의 놀러와’는 시청률 11.0%로 동 시간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한편, 임창정이 겹치기 출연한 ‘미녀들의 수다’는 8.6%, ‘야심만만’ 7.5%를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