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엔블루, 록의 본고장 영국서 9월 22일 단독 공연

기사입력 2012.08.20 10:06 AM
씨엔블루, 록의 본고장 영국서 9월 22일 단독 공연

[TV리포트 = 강승훈 기자] 씨엔블루(CNBLUE)가 밴드 음악의 본고장 영국에서 러브콜을 받았다.

씨엔블루는 오는 9월 22일 영국 런던 IndigO2 공연장에서 ‘씨엔블루 라이브 인 런던(CNBLUE LIVE IN LONDON)’ 공연을 개최할 예정이다.

이번 공연은CJ E&M 글로벌 콘서트 브랜드 M-Live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세계적인 기획사 AEG가 미국 공연에 이어 영국 공연까지 파트너사로 합류한다.

지난 3월 9일 미국 LA 노키아 극장에서 FT아일랜드와 씨엔블루가 합동 공연을 펼친 M-Live 무대는 미국 AEG 부사장 수잔 로젠브루스(Susan Rosenbluth)가 직접 관람에 나서며 “K-POP의 위상을 직접 확인한 기회였으며, 아티스트 역량과 무대 연출 모두 대단히 만족스럽다”는 평을 남긴 바 있다.

이번 공연을 기획한 CJ E&M M-Live 측은 “영국AEG에서도 높은 관심을 보여 이번 콘서트 성사가 일사천리로 진행되었다. FT아일랜드와 씨엔블루 등 FNC 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들은 이미 지난LA 공연에서도 80%이상의 현지 해외 팬 모객 및 티켓 세일즈만으로 흑자를 기록하는 등 글로벌 저력이 대단하다. 이번 영국도 벌써부터 분위기가 좋다”는 기대감을 전했다.

씨엔블루의 기획사FNC 엔터테인먼트는 “록의 본고장인 미국에 이어 영국까지 진출하게 되어 매우 영광스럽게 생각한다. 좋은 무대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M-Live를 담당하고 있는CJ E&M 음악사업부문 안석준 대표는 “이번 영국 공연은K-POP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꾸준히 투자한 결실이다. 씨엔블루와 같이 역량있는 아티스트들이 더욱 넓은 세계 무대에 안정적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을 계속해 갈 것”이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