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윤정 “자녀계획 4명, 지금 스타트해도 늦었다”

기사입력 2009.11.27 1:34 PM
장윤정 “자녀계획 4명, 지금 스타트해도 늦었다”

   

[TV리포트] 노홍철과 공개 연애를 선언한 장윤정이 자녀계획을 밝혔다. 장윤정은 10일 SBS ‘한밤의 TV연예’에서 솔직 담백한 인생 이야기를 털어놓았다.

20대 중반 트로트 가수로 데뷔, 중장년층에게 폭발적인 반응을 얻은 장윤정은 최근 SBS ‘골드미스가 간다’에 출연 색다른 매력을 선보이고 있다.

장윤정은 가요프로그램뿐만 아니라 오락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뛰어난 재치와 솔직담백한 성격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장윤정은 이날 방송을 통해 늘 밝게 웃는 웃음 뒤에 감춰진 어려움을 털어놓은 것이다.  

“한동안 아침에 눈 뜨면서 울고, 눈 감기 전에 울고 그랬었어요.”

이어 장윤정은 혼자 거울 앞에서 술을 마신다고 해서 시청자들의 가슴을 울렸다. 그녀는 “가수 장윤정을 다른 사람이 보는 느낌이에요. 그러면 되게 짠하고 안쓰럽고, 이래. 그럼 내가 막 달래준다”며 거울과 술 마시는 상황을 공개했다.

리포터가 “결혼은 하고 싶어요?”라고 묻자 장윤정은 “아기를 많이 낳는 게 꿈이어서 빨리 가야 나을 수 있죠”라며 결혼 하고 싶다는 대답을 대신했다. 이어 그녀는 재치 있는 입담으로 웃음을 유발시켰다.

“지금 스타트해도 늦은 거예요. 내가 낳고 싶은 아기 명수를 따졌을 때 4명이거든요. 파이팅! 시집가는 순간 저는 막 생산할 거예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