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용 비 패러디, ‘부인이즘’ 폭소만발

기사입력 2009.11.27 1:34 PM
이정용 비 패러디, ‘부인이즘’ 폭소만발

   

[TV리포트] 탤런트 이정용이 11일 KBS ‘여유만만’에 출연, 아내와 함께 부부 권태기를 극복한 노하우를 공개했다.

탤런트 이정용 한민아 부부는 결혼생활 중 겪었던 위기에 대해 솔직하게 고백, 녹화 내내 티격태격 하는 모습을 보였다.

MC가 “언제 권태기를 느꼈냐”고 질문하자 한민아씨는 “속도위반으로 결혼 후 신혼이 없이 바로 아이를 낳았을 때였다”고 털어놨다. 이어 그녀는 “남편이 얼마나 밉던지 뒤통수라도 한 대 때리고 싶었다”고 말해 시청자들의 웃음을 유발시키기도 했다.

한편, 이정용은 비의 ‘레이니즘’을 ‘부인이즘’으로 개사, 노래와 댄스를 선보였다. 이정용은 “아내를 위한 건 아니고, 대한민국 남편들의 애환을 담았다”며 노래를 열창했다.

아내가 손수 만들어준 반짝이 천을 허리에 둘러메고 비와 똑같은 의상을 차려입은 이정용은 비의 댄스를 그대로 재연, 시청자들의 폭소를 자아냈다.

   

‘부인이즘’의 폭소만발 가사는 다음과 같다.

Bad 부인 나쁜 부인
Bad Bad 부인 나쁜 부인
돈 벌어오라 긁어대는 마누라의 바가지
쉬는 날은 애보기 제대로 쉬지도 못해
돈 벌어오느라 허리 휘어지고 집에선 찬밥
나도 총각 때는 잘 나갔어 대우 좀 해줘

Bad 부인 나쁜 부인
Bad Bad 부인 나쁜 부인
돈 벌어 올 때 대우 좀 해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