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홍철-장윤정 커플에 밀려 김정은 굴욕

기사입력 2009.11.27 1:34 PM
노홍철-장윤정 커플에 밀려 김정은 굴욕

   

[TV리포트] 배우 김정은이 오랜만에 예능 나들이에 나섰음에도 불구하고 시청자들의 관심을 받지 못하는 굴욕을 당했다.

김정은은 22일 MBC ‘놀러와 짝꿍을 소개합니다’(이하 ‘놀러와’)에 MC 김원희의 절친으로 출연했지만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키지 못했다.

김정은은 드라마, 영화 섭외 1순위의 연기파 배우로 드라마 영화 홍보를 제외한 예능 프로그램 활동을 하지 않는 배우들 중 하나이다. 또한 김정은은 음악 전문방송 SBS ‘초콜릿’에서 MC로 활약하고 있다.

   

시청자들은 ‘놀러와’ 녹화 후 연인으로 발전한 노홍철-장윤정 커플의 이야기에 촉각을 곤두세웠다. 제작진 또한 최근 열애설로 핫이슈로 떠오른 노홍철-장윤정 커플 이야기를 중심으로 편집했다.

이에 일부 시청자들이 “노홍철-장윤정 특집인줄 알았다”, “다른 게스트들은 왜 초대했냐”며 강하게 항의했다. 이와 달리 일부 시청자들은 “난 노홍철-장윤정 연애담 듣기위해 시청했다”, “노홍철-장윤정 잘 어울린다”며 호평했다.

한편, 노홍철은 자신의 수입 구조를 낱낱이 적은 노트를 장윤정에게 보여주기도 했다고 고백했다. 장윤정은 “(노홍철) 맞선본 날 약간 멋있어 보였다”고 마음을 표현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