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신기, 새 앨범 'Catch Me' 24일 정오 공개

기사입력 2012.09.24 8:38 A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 = 강승훈 기자] 동방신기의 새 앨범 ‘Catch Me’가 오늘(24일) 정오에 공개된다.



이번 앨범은 타이틀 곡 ‘Catch Me’를 비롯해 R&B, 댄스, 발라드, 메탈 등 다양한 장르의 총 11곡으로 구성, 동방신기의 다채로운 음악 색깔을 한꺼번에 만날 수 있으며, 특히 The Underdogs, 유영진, Kenzie, hitchhiker 등 국내외 유명 작곡가들이 참여해 완성도를 더욱 높였다.



타이틀 곡 ‘Catch Me’ 트렌디한 더치 일렉트로닉 사운드에 가미된 화려한 오케스트라 선율, 귀를 강하게 자극하는 덥스텝과 멜로디 라인의 조화가 신선한 댄스 트랙으로, 동방신기만의 차별화된 퍼포먼스가 어우러진 무대를 예고해 뜨거운 관심을 얻고 있다.



또한 ‘인생은 빛났다(Viva)’는 Chris Brown, Beyonce, Justin Timberlake 등 유명 팝스타들과 함께 작업한 세계적인 프로듀싱팀 더 언더독스(The Underdogs)의 2012년 최신작으로, 더 언더독스 특유의 클래식한 R&B 사운드와 팝, 힙합 장르가 어우러진 곡이며, 'I Swear'는 최강창민이 직접 작사, 항상 힘이 되고 늘 미안하지만 꼭 지켜주고 싶은 동방신기 팬들을 향한 마음을 가사에 담아 눈길을 끈다.



더불어 일본 싱글 발표곡을 한국어 버전으로 새롭게 선보이는 ‘I don’t know’는 강렬한 리듬과 아슬아슬하게 쪼개지는 보컬 리듬이 인상적이며, 1999년 듀오 '차니미니'가 발표한 곡을 리메이크한 ‘꿈’은 원곡의 풋풋함을 살리기 위해 어쿠스틱한 느낌을 최대한 배가시킨 청량감 넘치는 락넘버다.



이 밖에도 이번 앨범은 최강창민과 유노윤호가 서로 주고받는 멜로디와 애드립이 돋보이는 'Destiny', 혼자만의 사랑을 구석에 놓인 비누의 처지에 비유한 가사가 인상적인 ‘비누처럼’, 미디움 템포의 감성 발라드 곡 'How are you', 브리티쉬 메탈 느낌의 ‘Getaway’, 신스 일렉트로니카 곡 ‘Gorgeous’, 감미로운 분위기의 R&B곡 ‘Good Night’ 등 다양한 장르의 총 11곡으로 구성되어 있다.



한편, 동방신기는 타이틀 곡 ‘Catch Me’로 활발한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tvreport.co.kr

연예 ‘세븐틴 리더’ 에스쿱스, 활동 잠정 중단 “건강상 이유” [공식] [TV리포트=김예나 기자] 그룹 세븐틴의 총괄 리더를 맡고 있는 에스쿱스가 활동을 잠정 중단한다. 이유는 건강 상태에 따른 회복 조치다.세븐틴 소속사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측은 18일 공식 SNS에 이 같은 내용을 공지했다. 최근 에스쿱스가 심리적인 불안 증세를 호소해왔다며, 정확한 건강 상태 진단을 위해 다방면으로 정밀 검진을 받는 중이라고 밝혔다.현재 세븐틴이 진행하고 있는 월드투어 ‘세븐틴 월드 투어 오드 투 유’(SEVENTEEN WORLD TOUR ODE TO YOU)에서 에스쿱스는 당분간 제외된다.다음은 플레디스 공식 입장 전문안녕하세요.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입니다. 세븐틴 멤버 에스쿱스 군의 건강 상태에 관련하여 공지 드립니다.에스쿱스 군은 최근 심리적인 불안 증세를 호소해 정확한 진단을 받고자 다방면으로 정밀하게 확인 중에 있습니다. 이에 충분한 휴식과 안정이 필요하다고 판단, 에스쿱스 본인과 세븐틴 멤버들의 신중한 논의 끝에 일시적으로 활동을 중단하는 방향으로 결정 내렸습니다.항상 세븐틴을 사랑해주시고 아껴 주시는 팬 여러분들께 갑작스러운 소식으로 심려를 끼쳐 드린 점 죄송하다는 말씀드리며, 당사는 에스쿱스 군의 건강 회복을 위해 최우선으로 조치를 취할 것이고 언제나 아티스트 건강과 보호를 위해 만전을 기하도록 하겠습니다.더불어 에스쿱스 군의 건강 및 활동에 관련하여 무리한 억측과 오해가 없기를 당부드리며 추후 스케줄 및 회복 상황에 대하여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
연예 '2019슈퍼모델선발대회' 1위 장원진 "이건 꿈인 것 같아요!" [종합] [TV리포트 경북 경주=이우인 기자] "이건 꿈인 것 같아요. 현실이라는 게 믿기지가 않아요."12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2019 슈퍼모델 선발대회'의 주인공이 된 장원진(22)이 1위를 한 소감을 이같이 밝혔다. '2019 슈퍼모델 선발대회'가 18일 오후 6시 경상북도 경주시 예술의 전당에서 한고은과 최기환 아나운서의 진행으로 열렸다. 올해로 28회를 맞이한 '2019 슈퍼모델 선발대회' 본선에서는 총 23명이 출전한 가운데 8개 부문 수상 및 TOP 7 공개가 이뤄졌다. 1위엔 장원진이 호명됐다. 장원진은 말을 잇지 못하다가 믿기지 않는다며 놀란 표정을 지었다. 그는 "너무 많은 분이 수고해 주셨는데 이 상을 제가 받아도 될지 모르겠지만, 잘하라는 뜻에서 주신 것 같다"며 "모든 영광을 하나님께 돌리겠다"라고 벅찬 소감을 말했다. 슈퍼모델 2위와 3위는 이주헌(19)과 민하경(27)이 차지했다. 슈퍼모델 LUUK상엔 박정하(20), 웰빙육우상엔 민하경(27), 러비더비상엔 이석기(17), 솔루미에스테상엔 조아람(21), 슈퍼모델 경주엔 장원진(22)이 호명됐다. '2019 슈퍼모델 선발대회' TOP 7은 정범종(21), 엘미라 아크메도바(20), 민하경(27), 정현우(17), 장원진(22), 이시영(22), 이주헌(19) 차지했다. '2019 슈퍼모델 선발대회' 1부에서는 원화, 화랑, 어울림 팀으로 나뉘어 23명의 진출자 개별 소개와 런웨이, 팀 댄스 무대가 펼쳐졌다. 초대 가수들의 화려한 무대도 볼거리. 1부에서는 '퍼포먼스돌' 에이티즈의 'WONDERLAND'와 SF9의 'RPM' 축하 공연이 무대의 열기를 더 뜨겁게 했다. 2부 오프닝 무대는 제시가 'Who Dat B'로 위풍당당하게 열었다. 또한 드레스와 턱시도로 몸매를 뽐낸 23명 본선 진출자들과 함께한 카이의 '지금 이 순간' 무대는 화려함과 감동을 동시에 자아냈다. 올해 '2019 슈퍼모델 선발대회'는 경주시, 경주세계문화엑스포,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 솔루미에스테, 러비더비, 육우자조금관리위원회, 싱가포르항공, 더룩오브더이어코리아, 경주문화재단, 워너비뷰티아카데미 등과 함께했으며, SBS 미디어넷이 방송, 제작을 맡았다. 본선 무대는 SBS를 통해 생중계 됐다. 다음은 수상자 명단. △ 슈퍼모델 LUUK상 = 16번 박정하(20)△ 슈퍼모델 웰빙육우상 = 1번 민하경(27)△ 슈퍼모델 러비더비상 = 10번 이석기(17) △ 슈퍼모델 솔루미에스테상 = 7번 조아람(21)△ 슈퍼모델 경주= 22번 장원진(22)△ TOP 7 = 9번 정범종(21), 17번 엘미라 아크메도바(20), 1번 민하경(27), 23번 정현우(17), 22번 장원진(22), 2번 이시영(22), 13번 이주헌(19) △ 슈퍼모델 3위 = 민하경△ 슈퍼모델 2위 = 이주헌ㅇ△ 슈퍼모델 1위 = 장원진경북 경주=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SBS미디어넷 제공
연예 ‘동상이몽’ 하희라♥최수종 “결혼 7년 만에 득남, 큰 선물이자 축복” [TV리포트=이혜미 기자] 배우 하희라가 첫 득남의 순간을 회상했다.18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너는 내 운명’에선 최수종 하희라의 장흥 한 달 살기가 공개됐다.  이들 부부의 장흥 일상엔 선이와 학이 두 마리의 새끼 강아지가 함께하는 중. 이른 아침 기상한 최수종은 집안 가득한 배설물을 발견하고 경악했다. 반대로 하희라는 “소변은 잘 가렸다”며 긍정 에너지를 발산했다.  나아가 “정말 오랜만에 응가를 치워본다. 고맙다. 추억을 되살려줘서”라며 웃었다. 이에 최수종은 집안 곳곳을 청소하며 “무슨 추억을 되살려줬다는 건가? 뭐가 고맙다는 건가?”라고 반문했다.  그럼에도 하희라는 아기 다루듯 조심조심 선이와 학이를 보살폈다. 이에 최수종은 “자기야, 나도 사랑을 줘”라고 투정을 부리는 것으로 사랑꾼 면면을 뽐냈다. 하희라는 “제발 그러지 마”라고 일축했다.  이들 부부는 결혼 7년 만에 득남했다. 하희라는 “결혼하면 당연히 아이가 생기는 줄 알았는데 그렇지 않은 시간을 6년이나 보낸 거다. 이 아이가 우리의 선물이구나, 축복이구나, 싶었다”고 당시의 심경을 고백했다.  이어 “첫 아이가 정말 예민해서 100일까지 내 품에서만 잤다. 바닥에 내려놓으면 깨는 거다. 아이를 더 재우고 싶은 마음에 해가 뜰 때까지 품에 안아 재웠다. 그 여파로 지금까지도 허리가 안 좋다”며 숭고한 모성을 전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동상이몽’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