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기우 누드는 시작에 불과? 리쫑루이 女연예인 60명과 음란물

기사입력 2012.09.27 10:01 AM
매기우 누드는 시작에 불과? 리쫑루이 女연예인 60명과 음란물

매기우 스캔들 상대 리쫑루이는 누구?

[TV리포트=김지현 기자] 중화권 배우 매기우(吳亞馨)의 적나라한 누드 사진이 유출된 가운데, 그의 상대남 리쫑루이(李宗瑞)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매기우를 곤경에 빠트린 리쫑루이는 재벌 3세. 여성들에게 마약을 먹여 정신을 잃게 한 후 음란 동영상과 사진을 촬영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된 바 있다.

최근 대만의 한 주간지는 "리쫑루이가 매기우를 비롯한 여자 연예인 60명과 음란 동영상을 촬영한 혐의로 구속영장이 신청됐다”고 보도해 파문이 일었다.

이 매체는 리쫑루이가 여러차례 대만 여배우들과 스캔들에 휩싸였다고 전했다. 특히 여자연예인과 촬영한 누드 동영상을 알파벳으로 분류하는 악취미를 갖고 있다고 보도했다.

중화권 매체들은 이번 ‘매기우 누드사건’을 ‘제2의 진관희 사건’으로 규정했다. 언론들은 매기우가 최초의 희생양이 될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매기우 누드 유출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매기우가 충격받았을 듯", "매기우 청순하게 봤는데 황당", "매기우 보다 리쫑루이가 더 싫다", "리쫑루이는 천하의 바람둥이"등의 반응들을 보였다.

김지현 기자 mooa@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