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채원, 2년 연속 최우수연기상...올해 '3관왕'달성 (KBS연기대상)

기사입력 2012.12.31 8:44 PM
문채원, 2년 연속 최우수연기상...올해 '3관왕'달성 (KBS연기대상)

[TV리포트=신나라 기자] 문채원이 'KBS 연기대상'에서 2년 연속 여자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31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홀에서 유준상 윤여정 이종석의 진행으로 '2012 KBS 연기대상'이 열렸다.

문채원은 "감사하다. 갑자기 시상을 하다가 수상을 해 많이 떨린다"며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그는 "저에게 서은기라는 캐릭터를 믿고 맡겨주신 이경희 작가 선생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현장이 정말 스태프들과 감독님 덕분에 즐겁다는 걸 알게 해주신 '착한남자' 감독님들, 그리고 함께 했던 배우분들 좋은 호흡 맞춰주셔서 감사드린다. '착한남자'를 하면서 해보고 싶은 캐릭터를 만날 수 있어 올 한 해 가장 값진 경험을 했다. 그것도 영광스러운데 이렇게 큰 상 주셔서 책임감이 든다"고 말했다.

문채원은 끝으로 "앞으로 안주하지 않고 하고 싶은 캐릭터 용기있게 도전하라고 주신 상이라고 생각하고 도전을 멈추지 않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날 문채원은 네티즌상 베스트커플상에 이어 최우수연기상까지 거머쥐며 3관왕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또한 지난해에 이어 여자 최우수연기상 2연패를 달성했다.

한편, 이날 여자 최우수연기상에는 '넝쿨째 굴러온 당신'의 김남주, '울랄라 부부'의 김정은,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남자'의 문채원, '넝쿨째 굴러온 당신'의 윤여정, '내 딸 서영이' '적도의 남자'의 이보영, '학교 2013'의 장나라가 후보에 올랐다.

사진='2012 KBS 연기대상' 화면 캡처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