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세연-오연서, 여자 신인상 수상...오연서 눈물 펑펑(KBS연예대상)

기사입력 2012.12.31 10:04 PM
진세연-오연서, 여자 신인상 수상...오연서 눈물 펑펑(KBS연예대상)

[TV리포트=신나라 기자] 오연서와 진세연이 'KBS 연기대상'에서 여자 신인상을 수상했다.

31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홀에서 유준상 윤여정 이종석의 진행으로 '2012 KBS 연기대상'이 열렸다.

먼저 마이크를 잡은 진세연은 "'각시탈'은 정말 더운 여름에 고생 많이하면서 찍었다. 그만큼 얻은 것도 많아서 잊지 못할 작품이 될 것 같다"며 '각시탈' 제작진에게 감사인사를 전했다. 이어 "이자리에서 가장 기뻐할 가족들 감사드린다. 앞으로 항상 착한배우 되겠다"고 말했다.

오연서는 "작년에 집에서 TV를 보면서 올해 저 자리에 있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이 자리에 있게 해주시고 상도 주셔서 감사드린다. '넝쿨째 굴러온 당신'은 저에게 넝쿨째 굴러온 작품이다. 2012년 정말 특별하게 만들어주신 박지은 작가님 김형석 감독님, 그리고 부족한 저 많이 도와주신 선생님 선배님, 특히 남주언니 너무 감사드린다. 앞으로 더 열심히하겠다. 엄마아빠 사랑해 보고있지? 감사합니다"라며 눈물로 수상소감을 마무리지었다.

한편, 이날 여자 신인상에는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남자'의 이유비, '넝쿨째 굴러온 당신'의 오연서, '적도의 남자' '사랑비'의 박세영, '각시탈'의 진세연, '내 딸 서영이'의 최윤영, '사랑아 사랑아' '난폭한 로맨스'의 황선희가 후보에 올랐다.

사진='2012 KBS 연기대상' 화면 캡처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