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왕’ 김성령 “백도경役 안 해준 이미연에 고마워”

기사입력 2013.02.05 9:20 AM
‘야왕’ 김성령 “백도경役 안 해준 이미연에 고마워”

[TV리포트=박귀임 기자] 배우 김성령이 이미연에게 고마움을 드러냈다.

5일 방송된 SBS ‘좋은 아침’에서는 SBS 월화드라마 ‘야왕’(이희명 극본, 조영광 박신우 연출) 촬영현장 뒷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성령은 “이미연 씨가 백도경 캐릭터를 준비 중이라고 알고 있었는데 안한다고 해서 저한테 연락이 왔다”면서 “그 때 ‘웬 떡이냐’ 했다”고 솔직한 심경을 털어놨다.

‘야왕’에서 김성령은 백학그룹 백창학(이덕화) 회장의 장녀 백도경 역을 맡아 열연중이다.

이어 “회사에서도 시놉시스를 보고 이미연 씨가 하려고 했던 건데 고민할 게 뭐가 있느냐고 했고 ‘야왕’도 준비과정부터 이슈가 됐던 작품이라 캐스팅 소식 듣고 반갑게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김성령은 “이미연 씨한테 고맙게 생각한다”고 밝히며 환하게 웃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야왕’은 박인권 화백의 ‘대물’ 시리즈 3화에 해당되는 작품이다. 지독한 가난에서 벗어나 퍼스트레이디가 되려는 욕망녀 주다해(수애)와 그녀를 위해 모든 것을 희생하는 순정남 하류(권상우)의 이야기를 그린다. 이 과정에서 치명적 사랑과 배신, 멈출 수 없는 욕망과 음모, 인간 존재의 파멸과 구원의 미학이 파노라마처럼 펼쳐진다.

사진=SBS ‘좋은 아침’ 화면 캡처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