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프림팀, ‘아메바후드’ 콘서트로 2년 만에 컴백

기사입력 2013.03.18 8:01 AM
슈프림팀, ‘아메바후드’ 콘서트로 2년 만에 컴백

 

[TV리포트=김예나 기자] 힙합그룹 슈프림팀이 ‘아베마후드’ 콘서트를 통해 2년 만에 복귀했다.

슈프림팀은 지난 16일 17일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아메바컬처 가수들의 합동공연 ‘2013 아메바후드 콘서트’에 올랐다. 슈프림팀을 비롯해 다이나믹듀오 프라이머리 얀키 플래닛쉬버 리듬파워 자이언티 등의 총 7팀이 참여했다.

사이먼디와 이센스로 이뤄진 슈프림팀은 특유의 에너지 넘치는 무대로 건재함을 과시했다. 히트곡 ‘땡땡땡’과 신곡 2곡을 연달아 부른 슈프림팀은 색다른 변화를 예고했다.

소속사 관계자는 “특히 일련의 사건으로 인해 부침을 겪었던 슈프림팀은 그간 음악작업에만 몰두했다. 신곡을 통해 새로운 각오를 다졌다. 멤버 이센스의 경우 ‘감사합니다. 더 열심히 하겠습니다’는 짧은 인사로 속내를 대신했다”고 말했다.

한편 슈프림팀은 오는 19일 싱글앨범 ‘땡스 포 더 웨이트(Thanks 4 the wait)’을 발표한다. 타이틀 곡 ‘그대로 있어도 돼’는 앞날에 대해 불안해하는 이들에게 전하는 격려의 메시지와 스스로에게 보내는 다짐이다.

한편 슈프림팀은 2009년 데뷔해 ‘그땐 그땐 그땐’ ‘왜’ 등을 연속 히트시키며 가요 팬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하지만 2011년 11월 멤버 이센스의 대마초 흡연 혐의가 발각되면서 잠정적으로 그룹 활동을 중단했다.

사진=아베마컬처

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