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이 '젠틀맨' 뮤비 콘서트서 최초 공개 '기대↑'

기사입력 2013.04.13 1:16 P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 = 조지영 기자] 전세계적으로 관심을 받고 있는 월드스타 싸이의 신곡 '젠틀맨' 뮤직비디오가 오늘(13일) 콘서트를 통해 공개된다.



싸이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서울 성산동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싸이의 단독 콘서트 '해프닝'에서 '젠틀맨' 뮤직비디오를 처음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같은 날 오후 9시에는 유튜브로 공개한다"고 밝혔다.



12일 0시를 기해 한국을 비롯한 전 세계 119개 국가에서 발표된 싸이의 새 싱글 '젠틀맨'은 이미 국내 9개 음원사이트 차트 1위를 올킬하는 것은 물론 해외 언론에서 신곡을 발 빠르게 소개하는 등 전세계적인 관심을 모으고 있다.



'강남스타일'의 글로벌 히트에 뮤직비디오가 큰 몫을 한 만큼 이번 '젠틀맨' 뮤직비디오 역시 어떤 유머 코드와 안무로 전세계 음악 팬들을 사로잡을 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특히나 싸이가 트위터를 통해 양현석 대표프로듀서와 자신이 뮤직비디오인 것으로 추정되는 노트북 영상을 보고 빵 터지며 웃는 사진을 공개하면서 이번 뮤직비디오에 대한 기대감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콘서트장에서 뮤직비디오를 공개하는 것은 당일 상암 공연장을 찾아와 준 팬들에게 몇 시간만이라도 먼저 뮤직비디오를 공개하고 다 함께 ‘젠틀맨’ 무대를 즐겼으면 하여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



이번 콘서트 '해프닝'은 5만석이라는 방대한 규모만큼이나 화려한 영상과 무대 효과로 보는 이들을 사로잡을 전망으로 신곡 ‘젠틀맨’ 뮤직비디오 또한 공연장 내 대형 LED 화면을 통해 시사한다.



'젠틀맨' 뮤직비디오는 현재 편집 및 후반 작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번 신곡에는 ‘강남스타일’의 히트를 도왔던 기존 스태프들이 그대로 투입됐다. 말춤을 고안해 낸 이주선 단장, 작곡가 유건형, MV 감독 조수현, 그리고 YG엔터테인먼트의 수장 양현석이 후반 편집을 맡아 싸이를 뒷받침한다.



화려한 뮤직비디오 까메오 출연진도 눈길을 끈다. 싸이와 끈끈한 우정을 자랑했던 MBC 무한도전 멤버 전원을 비롯하여, 인기 걸그룹 브라운 아이드 걸스의 멤버 가인이 출연해 어떤 볼거리를 제공할지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사진='젠틀맨' 포스터



조지영 기자 soulhn1220@tvreport.co.kr

연예 ‘저녁 같이 드실래요’ 서지혜♥송승헌, 다시 만났다... 우연 아닌 운명[종합] [TV리포트=이혜미 기자] 서지혜와 송승헌이 운명적으로 다시 만났다. 이들의 조우는 우연이 아닌 기적이었다. 2일 방송된 MBC ‘저녁 같이 드실래요’에선 도희(서지혜 분)와 해경(송승헌 분)의 재회가 그려졌다. 회사에 나타난 재혁(이지훈 분)을 보며 도희는 “이거 뭐야?”라며 분노했다. 재혁은 도희의 전 연인.도희는 어떻게든 해경을 섭외하겠다며 의지를 보였고, 불가능이라는 대표 아영(예지원 분)의 부정에도 “나 해요. 그러니까 약속해줘요. 김해경 데려오면 저 인간 내 눈앞에서 치워준다고”라고 덧붙였다.실패 시 프로그램 폐지를 받아들이겠다는 도희에 아영은 “알았어. 대신 이틀 줄게”라며 기회를 줬다. 도희의 승부수는 바로 미인계다. 이에 건우(이현진 분)는 “나만 믿어”라며 자신감을 보였고, 그의 도움에 힘입어 도희는 여신미모를 뽐내나 정작 해경을 만나진 못했다.아영은 이번 기회에 재혁과 완전히 끝내라며 “재혁이랑 프로그램 하면서 다시 시작해. 이번엔 네가 주도권 잡고, 하고 싶었던 것 다하고 그리고 차버려. 그럼 트라우마가 극복될 거야”라고 조언했지만 도희는 “나 절대 그놈이랑 프로그램 안 해”라고 일축했다.도희에게 재혁은 지우고 싶은 기억이지만 재혁에게 도희는 아련한 첫사랑. 이날 재혁은 “나 두 번 다시 너 없이 혼자 있지 않을 거야”라 말하며 멋대로 약속을 잡았다.이어 “한 번만 기회를 주면 안 될까? 너한테 용서받을 수 있게. 내가 부탁할게”라 호소했다. 노을(손나은 분)도 해경에 적극 구애를 폈다. 해경의 철벽에도 노을은 재혁이 그랬듯 약속을 잡았다.그러나 해경은 노을이 아닌 도희를 찾아 나섰다. 도희와 해경의 운명적인 재회가 극 말미를 수놓으며 한층 흥미진진한 전개를 예고했다.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저녁 같이 드실래요’ 방송화면 캡처
연예 ‘날아라 슛돌이’ 이영표, 감독 데뷔전 첫 승→유소년 대회 출격[종합] [TV리포트=이혜미 기자] 전 축구선수 이영표가 FC슛돌이 감독 데뷔전에서 승리를 거뒀다. 창단 첫 대회에 앞서 이영표는 주중 훈련을 실시했다.2일 KBS 2TV ‘날아라 슛돌이’가 방송됐다.FC슛돌이의 전임감독으로 부임한 이영표는 춘천 파나스와의 데뷔전에서 승리를 거두며 순조로운 시작을 알린 바. 첫 훈련부터 이영표는 칭찬보드를 만들어 슛돌이들에 동기를 부여했고, 이는 적중했다. 슛돌이들은 경기 내내 칭찬보드를 의식하는 모습을 보이며 칭찬보드 효과를 증명했다.활발한 선수교체도 눈길을 끌었다. 이에 양세찬은 “그 전 뜨내기 감독님들은 그냥 쭉 갔다”는 발언으로 웃음을 자아냈다.김종국은 한 술 더 떠 “애들이 뜨내기 감독님 시절엔 반항도 했다. 그런데 이번엔 다르더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그 말대로 이영표가 전임 감독으로 부임하면서 슛돌이들은 한층 의젓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터. 이영표는 “난 굉장히 충격을 받은 게 쭉 규칙과 질서가 있는 곳에서 축구를 했다. 유럽 아이들도 질서를 잘 지킨다. 반항하면 바로 아웃이다”라며 웃었다. 이영표가 첫 경기에서 강조한 건 수비의 중요성. 김종국은 이 작전에 반신반의했었다며 “그래도 아이들 축구니까 우당탕탕 들어가는 골이 많아 공격이 중요하다고 생각했는데 수비가 탄탄하니 실점을 해도 괜찮더라”며 엄지손가락을 치켜들었다.이어 “오늘 경기만 보고 믿음이 확 왔다. 뜨내기 감독들과 다르다”며 이영표를 향한 강한 신뢰를 고백했다.이에 화답하듯 이영표는 태백산배 강원 유소년 클럽 축구대회에 앞서 주중 훈련을 실시, 첫 승의 의지를 불태웠다.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날아라 슛돌이’ 방송화면 캡처
연예 ‘비스’ 고석진이 밝힌 스타경호의 모든 것 “팬카페·SNS로 사전조사” [TV리포트=이혜미 기자] 경호원 고석진 씨가 ‘비디오스타’를 통해 스타경호의 모든 것을 소개했다. 2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선 ‘나는 경호원이다’ 특집으로 고석진 씨가 게스트로 출연했다.고석진 씨는 워너원 전담 경호원으로 유명세를 탄 바. 그는 “(경호 전) 아티스트에 대한 기사나 행사 유형에 따라 사전조사를 하고 팬 카페와 SNS도 본다”며 경호의 기본을 전했다.이어 “팬 계정이 생기고 손 편지와 선물도 받았다. 감사하다”라며 성원에 화답했다.고석진 씨는 또 “방송에 나가면 아티스트들의 얘기를 해야 하는데 누굴 먼저 얘기하느냐 고민이 됐다. 늦게 호명된 사람이 서운해할까봐”라며 담당 가수들에 대한 애정을 덧붙였다.워너원 멤버들의 응원도 이어졌다. 옹성우는 “고 대표님이 ‘비스’에 출연한다는 소식을 들었다. 우리 고 대표님은 정말 착하고 따뜻하고 카리스마까지 갖춘 완벽한 분이다. 파이팅”이라며 응원 메시지를 전했다. 하성운은 “고 대표님과 스케줄을 다니면서 사소한 거 하나하나 잘 챙겨주셔서 정말 감사했다. 방송에서 우리 얘기하는 게 조심스럽고 걱정이 많으실 텐데 편하게 얘기해주시길”이라며 영상편지를 남겼다.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