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아라엔포 ‘전원일기’ 美 버전 출시 “크리스브라운-스눕독 등 피처링”

기사입력 2013.05.20 3:21 PM
티아라엔포 ‘전원일기’ 美 버전 출시 “크리스브라운-스눕독 등 피처링”

[TV리포트=김예나 기자] 걸그룹 티아라엔포가 신곡 ‘전원일기’가 미국 버전으로 출시될 계획을 알렸다.

티아라엔포가 20일 오후 서울 임피리엘 팰리스 호텔 셀레나 홀에서 미국 진출 관련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멤버 은정 효민 지연 아름이 참석해 미국 진출 배경과 진행과정 등을 소개하고 당찬 포부에 대해 밝혔다.

티아라엔포는 지난 12일 미국 유명 뮤지션 크리스브라운의 초대로 4박 5일 일정으로 다녀왔다. 멤버들은 “신곡 ‘전원일기’가 다섯 가지 버전으로 미국에서 새롭게 나온다. 스눕독 티페인 레이제이 크리스브라운 등 5명의 영어랩이 삽입된다”고 설명했다.

6월 출시를 예정하는 ‘전원일기’의 새 버전에 대해 “저희가 부르는 부분은 한국어로 나온다.  다섯 랩퍼가 하는 부분만 영어로 나올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향후 미국 스케줄에 대해서는 “곧 있을 크리스브라운의 단독 콘서트 오프닝 무대에 초대받았다. 이번 주 토요일 출국한다. 또 BET 시상식에 참석할 예정이다. 다른 매체의 출연은 앞으로 진행될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한편 티아라엔포는 티아라의 첫 유닛그룹으로 데뷔곡 ‘전원일기’를 발표한 후 왕성한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 /사진=문수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