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 이보영 “어부바 스킨쉽 좋아한다"

기사입력 2013.07.31 9:57 PM
‘한밤’ 이보영 “어부바 스킨쉽 좋아한다"

[TV리포트=하수나 기자] 이보영이 자신의 프로필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모았다.

31일 방송된 SBS ‘한밤의 TV연예’에선 이보영이 출연했다. 그녀는 ‘너의 목소리가 들려’의 엔딩에 대한 질문에 그녀 역시 아직 알지 못한다며 새드엔딩으로 끝나면 마음이 힘들어질 것 같다고 털어놨다.

이어 그녀는 “스킨쉽중 어부바를 좋아한다”고 밝혔다. “연인 지성이 잘 업어주느냐”는 질문에는 “제가 가서 그냥 업힌다”고 털어놓으며 웃었다.

또한 명장면을 꼽아 달라는 질문엔 2회에서 수하가 혜성의 마음을 읽고 말하는 장면을 꼽으며 “그 장면이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했던 명장면이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또한 자신의 프로필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대전출신인지 아는데 출생지는 서울이다. 또한 대학원 역시 다니다 말았다”고 잘못 알려진 프로필을 직접 언급하며 털털한 매력을 드러냈다.

한편, 종영을 앞둔 ‘너의 목소리가 들려’에선 준국(정웅인)이 혜성(이보영)을 납치하는 전개로 긴장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사진=방송화면 캡처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