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쁜남자’ 아이유, 장근석에겐 스토커.. 이장우에겐 여신

기사입력 2013.11.22 2:12 A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아이유의 귀여운 스토커 행각이 큰 웃음을 자아냈다.



21일 방송된 KBS2 ‘예쁜 남자’ (극본 유영아/ 연출 이재상·정정화) 2회에서는 마테(장근석)와 그의 집을 만끽하는 보통(아이유)의 모습이 그려졌다.



마테의 집에서 하룻밤을 보낸 보통이 몸이 안 좋다는 이유로 홀로 그의 집에 남았다. 이에 마테는 침대를 뒹굴며 그의 냄새를 흠뻑 맡았다. 옷장을 습격해선 마테의 셔츠도 걸쳐 입었다. 바지도 입으려 했으나 들어가지 않았다. 이에 보통은 “우리 오빠 너무 말랐네”라며 안타까움을 나타냈다.



이어 해진 칫솔을 발견한 보통은 “오빠의 입 속에 들어갔다 나온 앤데”라며 그 칫솔로 자신의 이를 닦았다. 마구 행복감을 느꼈다. 그런데 이 칫솔에는 비밀이 있었다. 마테의 칫솔이 아닌 물때를 벗기는 용도였던 것. 이에 마테는 “내 25년 인생 첫 키스를 물때랑”이라며 자조했다.



이렇듯 마테에겐 철저히 스토커인 보통이었지만 다비드(이장우)가 느끼는 감정은 달랐다. 보통의 아름다움에 반한 다비드(이장우)의 모습이 2회의 엔딩을 수놓으며 다각관계의 시작을 알렸다.



사진 = KBS2 ‘예쁜 남자’ 화면 캡처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연예 ‘싸이코패스다이어리’ 윤시윤, 짠내 나는 회사생활 6 to 9 [TV리포트=조혜련 기자] tvN 새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다이어리’ 윤시윤이 회사에 찌든 만년 ‘을’로 안방에 공감을 선사할 전망이다.극중 윤시윤은 살인 과정이 적힌 다이어리를 주운 뒤 자신을 싸이코패스라고 착각하게 된 호구 육동식으로 분한다. 육동식은 마음 약하고 소심한 호구 중의 호구였지만, 사고로 모든 기억을 잃고 자신이 포식자라고 믿게 되는 인물이다.18일 공개된 사진에는 다시 시작된 하루가 걱정되는 듯 출근길부터 기운 없이 고개를 숙인 육동식의 모습이 담겼다. 동기지만 자신보다 먼저 승진해 상급자가 되어버린 박재호(김기도 분)의 눈도 제대로 쳐다보지 못하는 모습이 짠내를 유발한다.함께 공개된 다른 사진에는 갑질 팀장 공찬석(최대철 분)에게 구박받고 있는 육동식의 모습이 포착됐다. 가슴을 콕콕 찔리면서도 팀장이기에 입을 꾹 다물 수밖에 없는 그의 선택은 공감을자아내며, 직장 내 괴롭힘을 시전하는 갑질 상사의 모습은 보는 이들의 복장을 터지게 한다.특히 육동식은 회식자리에서도 우물쭈물하다 결국 직원들의 건배에도 끼지 못한 채 어깨를 축 늘어뜨린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유발한다. 사진 속 모습만으로도 ‘만년 을’을 보여주는 순탄치 못한 그의 회사 생활에 관심이 고조된다.‘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제작진은 “갑질하는 상사에게 쩔쩔매며 만년 ‘을’로 살아가던 윤시윤이 자신이 싸이코패스라고 착각하게 된 뒤, 포식자의 시각으로 세상을 바라보며 변해가는 모습과 상황이 시청자들에게 새로운 재미를 선사할 것”이라는 말로 기대를 당부했다.‘싸이코패스 다이어리’는 어쩌다 목격한 살인사건 현장에서 도망치던 중 사고로 기억을 잃은 호구 육동식(윤시윤 분)이 우연히 얻게 된 살인 과정이 기록된 다이어리를 보고 자신이 싸이코패스 연쇄살인마라고 착각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오는 11월 20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 사진=tvN
연예 '사풀인풀' 조윤희X박해미, 고부갈등 폭발...하다하다 몸싸움까지 [TV리포트=이우인 기자] 조윤희와 박해미의 고부갈등이 최고조로 치닫는다.KBS 2TV ‘사풀인풀’(원제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극본 배유미, 연출 한준서, 제작 HB엔터테인먼트)에서 조윤희(김설아 역)와 박해미(홍화영 역)가 아슬아슬한 몸싸움을 벌이는 모습이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앞서 김설아는 남편의 불륜 사실을 알고 배신감에 몸부림쳤지만 이내 시어머니 홍화영에게 도진우(오민석 분)의 외도를 숨기기 위해 거짓말을 하며 극의 긴장감을 높였다. 아들의 잦은 출장에 미심쩍은 부분이 있음을 알게 된 홍화영이 의미심장하게 떠보자 김설아는 태연한 척하면서도 불안함을 감추지 못하는 모습으로 아슬아슬한 긴장감을 이어갔다.이런 가운데 김설아와 홍화영의 난투극을 방불케 하는 모습이 공개돼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무언가를 결심한 듯 단호한 눈빛을 드러낸 김설아의 모습에서 심상치 않은 일이 벌어졌음을 짐작케 한다. 긴장한 기색이 역력한 그가 홍화영의 방에서 눈치를 살피는 모습은 그가 무슨 일을 꾸미고 있는 것인지 더욱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놀란 듯 눈이 커진 김설아와 그의 머리를 거세게 휘어잡은 홍화영의 날카로운 눈빛에서 두 사람 사이 위태로운 기류가 느껴져 이들의 이야기에 더욱 관심이 쏠리고 있다.특히 남편의 외도를 숨기기 위해 문태랑(윤박 분)에게 도움까지 불사한 김설아가 어떤 이유로 홍화영의 방까지 들이닥치게 된 것인지, 홍화영이 몸싸움까지 벌이며 김설아와 다투게 된 이유가 무엇일지 귀추가 주목된다.조윤희와 박해미의 일촉즉발 난투극은 오는 19일 저녁 7시 55분 방송되는 '사풀인풀’에서 확인할 수 있다.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HB엔터테인먼트
연예 '연예가중계' 故설리 비보부터 악플 대응 방안까지 '긴급 진단' [TV리포트=이우인 기자] 18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연예가중계'에서는 안타깝게 우리 곁을 떠나 별이 된 설리의 소식을 전하고 현재 연예계에 만연한 '악성 댓글' 문제를 긴급 진단한다. 지난 14일 꽃다운 나이 25살에 하늘의 별이 된 설리. '연예가중계' 제작진은 현장을 취재한 기자 및 경찰을 만나 당시 상황을 밀착 취재했다. 한편 예상치 못한 이별에 추모 물결이 이어지며 연예계에 만연한 악성 댓글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도 높아지고 있는 상황. 손성민 한국연예매니지먼트협회장을 만나 연예계의 악플 문제 대응 방안에 대해서 들어본다. 이어서 '긴급진단 연예계 이슈'에서는 연예계의 우울증과 악성댓글에 대해 심층 진단한다. 양재웅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는 "우울증을 호소하며 상담을 요청해오는 연예인이 최근 들어 늘고 있다"고 밝혔다. 정덕현 대중문화평론가, 박현민 편집장, 양재웅 정신건강 전문의와 함께 연예인들의 우울증과 극단적 선택에 큰 영향을 미치는 악플 문제에 대해 집중 조명하고 이에 대한 개선 방안을 논의해본다. 이밖에 '연예가중계'에서는 데뷔 20주년을 맞은 플라이투더스카이와 홍대 버스킹 콘서트 현장도 담는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KBS
연예 이수영, 데뷔 20주년 소감 밝혀...발라드 여제의 컴백 예고 [TV리포트=이우인 기자] 발라드 여제 이수영이 데뷔 20주년을 맞아 감사의 뜻을 전했다. 지난 17일 소속사 뉴에라프로젝트 공식 유튜브채널을 통해 이수영의 20주년 감사 인사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서 이수영은 팬들을 향한 고마움을 전함과 동시에 신곡 발매를 예고해 가요팬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영상을 통해 이수영은 “20년이라는 시간 동안 기다려주셔서 늘 감사하고 팬분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던 일이다”며 “가수는 노래로 답을 해야 한다. 최선을 다하고 있으니 곧 좋은 음악으로 보답하겠다. 무대에서 함께 좋은 노래와 이야기 나누고 싶다”고 말해 신곡 발매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이수영은 지난 1999년 데뷔와 동시에 수년간 각종 시상식을 싹쓸이하는 등 솔로 발라드 가수로서 선풍적 인기를 끌며 입지적 존재로 자리매김한 아티스트다. ‘I Believe(아이 빌리브)’, ‘그리고 사랑해’, ‘라라라’, ‘Grace(그레이스)’, ‘덩그러니’, ‘휠릴리’, ‘단발머리’ 등 숱한 히트곡을 통해 아직까지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현재는 CBS 음악FM ‘12시에 만납시다’ DJ로 활약하며 올해 3분기 조사(7월 기준) 청취율 1위를 기록했으며. 지난 4월부터 방송된 케이블 TV VOD 프로그램 ‘이수영의 청춘시대’에서 특유의 말솜씨로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영화, 드라마를 자연스럽게 소개해주는 VJ로 활약하며 팔방미인의 면모를 뽐내고 있다.데뷔 때부터 현재까지 다양한 활동을 통해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이수영. 노래, 재치, 인성까지 겸비한 그의 앞으로의 활약에 더욱 기대가 쏠린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 = 뉴에라프로젝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