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애’ 전광렬, 전처 전미선 병간호하며 애정고백 “당신한테 가는 마음”

기사입력 2013.12.02 12:18 AM
‘열애’ 전광렬, 전처 전미선 병간호하며 애정고백 “당신한테 가는 마음”

[TV리포트=하수나 기자] 전광렬이 전처 전미선을 병간호하며 애정을 고백했다.

1일 방송된 SBS ‘열애’에선 문도(전광렬)가 전처인 은숙(전미선)에게 사랑을 고백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문도는 낯빛이 좋지 않았던 은숙이 가게에서 쓰러져 있는 것을 발견했고 그녀를 병원으로 옮겼다. 과로로 쓰러진 그녀 옆에서 간호하며 은숙을 보살폈다.

깨어난 은숙은 자신을 간호하고 있는 문도의 모습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상관말고 가라는 은숙에게 문도는 “당신 이대로 두고는 못간다”고 말했다.

이어 문도는 “나 두 번은 이혼 못해. 그런데 당신한테 가는 내 마음 막지 않을거야. 그동안 수도 없이 막아봤는데 그게 안된다”며 전처인 은숙을 향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에 은숙은 “난 그 마음 받아들일 생각 전혀 없어요. 꿈깨요.”라고 말했지만 전남편 문도의 애정고백에 상기된 표정을 숨기지 못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선 유정(최윤영)이 무열(성훈)에게 이별을 선언하며 갈등을 고조시켰다.

사진=방송화면 캡처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