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해서 남주나' 이상엽, 신다은에 박력 키스 '로맨스 시작될까?'

기사입력 2014.01.05 11:45 PM
'사랑해서 남주나' 이상엽, 신다은에 박력 키스 '로맨스 시작될까?'

[TV리포트=김문정 기자] 이상엽이 신다은에게 박력 키스를 해 눈길을 끌었다.
5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사랑해서 남 주나'(최현경 극본, 김남원, 최병길 연출)에서는 하경(신다은 분)이 재민(이상엽 분)이 회의에 빠진 채 공사현장에 가자 신경질적으로 반응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하경은 다른 팀원에게 재민이 말도 없이 회의에 빠졌냐며 짜증을 부렸다. 이어 하경은 공사현장으로 재민을 찾아가 "공사기일에 차질없이 하라"라고 날 선 반응을 보였다.
이에 재민은 "언제까지 이러실 거예요?"라 물었다. 하경은 자신은 그저 팀원으로 대하는 것 뿐이며 팀원에게 이 정도 지시도 못 내리냐며 화를 냈다. 재민은 "나 때문에 왜 상처받은 얼굴을 해요"라 말하며, 착각하지 말라는 하경에게 박력 키스를 했다.
앞서 하경은 재민과 미주(홍수현 분)의 관계를 알아챈 후 재민이 자신을 밀어낸 이유를 알았고 오빠를 위해 미주에게 자신이 둘의 관계를 알고 있다는 걸 비밀로 해달라 부탁했다. 이후 하경은 감정을 추스르며 재민을 차갑게 대했다.
이런 상황에서 재민이 과감한 키스로 마음을 표현해 이들의 관계가 어떤 국면을 맞게 될지 시청자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편, '사랑해서 남 주나'는 인생의 황혼기에 새로운 로맨스를 꿈꾸는 이들과, 좌충우돌 부딪히며 성장해 나가는 청춘들의 사랑, 가족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이다.
김문정 기자 dangdang@tvreport.co.kr / 사진= MBC '사랑해서 남 주나'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