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영 '사랑해서 남주나' 박근형-차화연, 황혼 사랑 이뤘다 '축복 속에 결혼식'

기사입력 2014.03.30 9:55 PM
종영 '사랑해서 남주나' 박근형-차화연, 황혼 사랑 이뤘다 '축복 속에 결혼식'

[TV리포트=김문정 기자]  '사랑해서 남주나' 박근형과 차화연의 사랑이 이뤄졌다.
30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사랑해서 남주나'(최현경 극본, 김남원, 최병길 연출)에서는 현수(박근형 분)와 순애(차화연 분)가 자식들이 가족사진을 찍자고 제안하자 어리둥절해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순애는 미주(홍수현 분)의 결혼식에서 사진을 찍었는데 왜 또 찍느냐며 당황했지만 아들 내외의 부탁에 결국 곱게 차려입었다.
그 시각 현수의 집에서도 가족 사진을 찍기 위해 분주히 움직였다. 사실 가족 사진은 자식들이 현수와 순애를 마련한 조촐한 결혼식이었던 것.
현수와 순애는 하림(서지석 분)의 레스토랑에서 마주치자 놀랐고 자식들은 두 분을 위해 결혼식을 마련했다며 이들을 축복했다. 준성(윤박 분)과 하경(신다은 분)도 자리에 함께해 축하의 인사를 건넸다.
자식들을 위해 서로의 행복을 빌며 헤어졌던 현수와 순애는 가족들의 사랑과 배려로 황혼 사랑을 이뤄 행복한 결말을 맞았다.
한편, '사랑해서 남주나' 후속으로는 오연서, 오창석, 김지훈, 이유리 주연의 '왔다! 장보리'가 방송된다.
김문정 기자 dangdang@tvreport.co.kr / 사진= MBC '사랑해서 남주나'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