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던파머’ 이홍기 “고생한 만큼 괜찮은 작품 나올 것”

기사입력 2014.10.14 2:03 PM
‘모던파머’ 이홍기 “고생한 만큼 괜찮은 작품 나올 것”

[TV리포트=조혜련 기자] ‘모던파머’ 이홍기가 새 드라마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14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사옥에서는 SBS 새 주말드라마 ‘모던파머’(김기호 극본, 오진석 연출)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홍기 박민우 이시언 곽동연 이하늬 권민아 김부선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이홍기는 “내가 맡은 캐릭터는 이민기라는 인물로 밝은 친구다. 밝음이 도를 넘어선 밝음이라 어디로 튈지 모르는 캐릭터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처음 대본을 받았을 때 ‘대한민국에 이런 드라마가 만들어질 수 있을까’하는 생각이 들었다”라며 “내가 책을 정말 안 좋아하는데, 대본도 책 아닌가. ‘모던파머’ 대본을 무척 재미있게 봤다. 책을 보고 웃은 게 초등학생 이후 처음이었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홍기는 “무척 재미있는 드라마가 될 것 같다”라며 “재미 만큼이나 촬영도 스펙터클하게 진행되고 있다. 예고편을 보면서 ‘고생한 만큼 잘 나온 것 같다’는 생각이 들더라”고 덧붙였다.

‘청춘유기농드라마’를 표방한 ‘모던파머’는 농촌으로 귀농하게 된 네 명의 록밴드 멤버들의 유기농처럼 맑고 청정한 꿈과 사랑, 우정이야기를 유쾌하게 그려나가는 휴먼 코미디드라마로 오진석 감독과 김기호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모던 파머’는 농촌으로 귀농한 록밴드라는 독특한 소재로 그 속에서 벌어지는 좌충우돌 에피소드들을 코믹하게 그려가며 시청자들의 주말 밤을 책임진다. ‘기분좋은날’ 후속으로 오는 18일 오후 8시 45분 첫 방송된다.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 사진=조성진 기자 jinphoto@tvreport.co.kr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