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노키오’ 박신혜·이유비, 포차 만취회동

기사입력 2014.12.15 8:04 AM
‘피노키오’ 박신혜·이유비, 포차 만취회동

[TV리포트=조혜련 기자] ‘피노키오’ 박신혜 이유비가 포장마차에서 만취 상태로 마주했다.

15일 SBS 수목드라마 ‘피노키오’(박혜련 극본, 조수원 연출) 측은 포장마차에서 만난 최인하(박신혜) 윤유래(이유비)의 촬영 현장 모습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인하와 유래가 포장마차에서 술을 마시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두 사람은 각자 술을 마시러 들른 포장마차에서 뜻밖에 마주한 것. 인하와 유래가 홀로 술을 마시게 된 이유에 대해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무엇보다 두 사람은 젓가락에 계란말이를 꽂은 채 심각한 표정으로 마주하고 있다. 계란말이에 대한 불만이라도 털어놓는 듯한 두 사람의 귀여운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이는 자신의 고충을 털어 놓던 인하와 유래가 계란말이로 의기투합하는 모습으로, 과연 두 사람은 어떤 대화를 나눴는지 관심이 집중된다.

더불어 인하와 유래의 서로 다른 만취 스타일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인하는 곧 잠들 것처럼 풀려버린 눈을 애써 뜨고 있고, 유래는 귀에 비닐봉지 귀걸이를 장착하고 멍을 때리는 듯해 보는 이로 하여금 웃음을 자아낸다.

‘피노키오’ 제작사 측은 “이번 주 인하와 유래가 술을 마시며 하나 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웃음 짓게 할 예정”이라면서 “두 사람이 술잔을 기울여야만 했던 사연은 무엇일지, 이번 주에는 또 어떤 흥미진진한 에피소드가 펼쳐질지 방송을 통해 확인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피노키오’는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 사진=아이에이치큐(IHQ)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