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1970' 김래원 "2달동안 15kg 감량했다"

기사입력 2015.01.08 9:35 PM
'강남 1970' 김래원 "2달동안 15kg 감량했다"

[TV리포트 = 조지영 기자] 배우 김래원이 "2달동안 15kg을 감량했다"고 말했다.

8일 오후 포털사이트 네이버 영화에서 액션 영화 '강남 1970'(유하 감독, 모베라픽처스·쇼박스 제작) 무비토크가 진행됐다.

김종대(이민호)와 같은 고아 출신으로, 가진 것이 없던 만큼 최고의 자리에 오르고 싶어하는 독종 백용기를 연기한 김래원은 "이번 작품을 통해 2달 만에 15kg을 감량했다"고 고백했다.

그는 "처음 1차에는 10kg 감량했는데 유하 감독이 좋은데 더 뺐으면 좋겠다고 해서 5kg을 더 감량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다이어트 비법을 묻는 질문에 "그저 운동하고 식단조절 했을 뿐이다"고 말해 장내의 야유를 샀다.

'강남 1970'은 1970년대 서울, 개발이 시작되던 강남땅을 둘러싼 두 남자의 욕망과 의리, 배신을 그린 작품이다. 이민호, 김래원, 김설현(AOA)이 가세했고 '하울링' '쌍화점' '비열한 거리' '말죽거리 잔혹사' '결혼은 미친 짓이다'를 연출한 유하 감독의 신작이다. 오는 21일 개봉한다.

조지영 기자 soulhn1220@tvreport.co.kr 사진=영화 '강남 1970' 무비토크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