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노키오' 강남, 어눌한 말투의 대학생…"신 스틸러 등극"

기사입력 2015.01.15 10:57 PM
    페이스북 트위터



피노키오 강남



[TV리포트=홍의석 기자] '피노키오' 엠아이비(M.I.B) 강남이 '너의 목소리가 들려' 의리를 지키며 깜짝 등장했다.



15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피노키오' 마지막회에서는 대학생으로 깜짝 출연하는 강남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강남은 송차옥(진경)이 진행하는 특강을 수강하는 대학생으로 깜짝 등장했다.



강남은 특유의 어눌한 말투와 직설적인 멘트로 자신의 매력을 유감없이 선보였다.



특히 송차옥이 진정한 언론인에 대한 강의를 진행 눈길을 끌었다.



한편 '피노키오'는 거짓 이름으로 사는 남자와 거짓말을 못하는 여자의 청춘 성장 멜로 드라마로 후속으로는 '하이드 지킬, 나'가 매주 수,목 오후 10시 방송된다.



<사진출처=SBS '피노키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