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녀들' 김동욱-오지호 서로 정체 모르기는 매한가지

기사입력 2015.02.27 11:00 PM
'하녀들' 김동욱-오지호 서로 정체 모르기는 매한가지

[TV리포트=용미란 기자] '하녀들' 자신의 진짜 정체를 모르는 두 남자가, 서로에게 칼날을 겨누었다.

27일 방송된 JTBC '하녀들'에서 김은기(김동욱)은 무명(오지호)를 찾아 국인엽(정유미)를 살려준 이유가 무엇이냐고 닦달했다.

이날 무명은 “인엽이가 서방님의 정체를 아는 게 두려운 거 아니냐”고 맞받아쳤다. 무명은 “당주님의 실체를 아셨다면, 서방님은 더 이상 제 상전이 아닙니다”라고 덧붙였다.

또 무명은 자신을 위협하던 김은기의 칼을 빼앗아 역으로 그에게 돌려주기도 했다. 김은기는 “넌 어디에 누구 편이냐”고 되물었다.

이에 무명은 “인엽이가 이 모든 사실을 아는 걸 원치 않는다면 저 역시도 모른 척 해주십시오”라고 답했다.

한편 무명은 김은기가 아버지인 김치권(김갑수)의 정체도 몰랐다며 비아냥 거렸지만, 이는 무명도 마찬가지였다. 무명은 이방원의 숨겨진 친자였지만 지금은 그를 죽이는 만월당에 몸을 담고 있다.

용미란 기자 yongmimi@tvreport.co.kr  /사진= JTBC '하녀들'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