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웅 '살인의뢰' 시사회中 응급실行 "어지러움 호소"

기사입력 2015.03.02 3:57 PM
박성웅 '살인의뢰' 시사회中 응급실行 "어지러움 호소"

[TV리포트=김수정 기자] 배우 박성웅이 언론시사회 도중 응급실에 실려갔다.

2일 오후 서울 성동구 행당동 CGV왕십리에서 열린 영화 '살인의뢰'(손용호 감독, 미인픽쳐스 제작) 언론시사회에는 손용호 감독을 비롯, 배우 김상경, 김성균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기자간담회에 앞서 '살인의뢰' 관계자는 "박성웅 씨가 오늘(2일) 컨디션이 좋지 않았다. 영화 관람 도중 응급실에 실려갔다"고 밝혔다. 박성웅은 '살인의뢰'에서 살인마를 연기했다.

박성웅이 갑작스럽게 응급실에 가게 되며 이날 기자간담회에는 손용호 감독과 배우 김상경, 김성균만 참석했다.

김상경 역시 "오늘 아침부터 박성웅 씨가 어지러움증을 호소했다. 샤워신이 좋았는데 그 장면을 못 보고 갔다더라"라고 극 중 박성웅이 열연을 펼친 하이라이트 장면에 대해 전했다.

'살인의뢰'는 연쇄살인범에게 여동생을 잃은 형사와 아내를 잃은 남자의 극한 분노가 빚어내는 범죄 스릴러다. 손용호 감독의 장편연출 데뷔작이다. 김상경, 김성균, 박성웅이 출연했다. 3월 12일 개봉한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이선화 기자 seonflower@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