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드스쿨' 페이 "원빈과 '우결' 찍고파"

기사입력 2015.04.08 4:43 PM
'올드스쿨' 페이 "원빈과 '우결' 찍고파"

[TV리포트=신나라 기자] 미쓰에이 페이가 배우 원빈과 가상 부부로 호흡을 맞추고 싶다고 밝혔다.

8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에는 미쓰에이의 멤버 민과 페이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창렬은 중국판 '우리 결혼했어요' 출연 경험이 있는 페이에게 "한국판 '우리 결혼했어요'에 출연하면 누구와 하고 싶냐"고 물었다. 이에 페이는 고민하지 않고 "원빈"이라고 답하며 "불가능 할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창렬이 "가수 중에선 누구와 하고 싶냐"고 묻자 "페이는 "모르겠다"고 말했다. 이에 김창렬은 "같은 회사 아무나 말해 봐라"라고 했고, 페이는 2PM의 준호를 언급했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