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혁, '밤을 걷는 선비' 물망 "스케줄 조율 중"

기사입력 2015.04.08 6:04 P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지현 기자] 배우 이수혁이 MBC 수목드라마 '밤을 걷는 선비'에 합류를 검토 중이다.



8일 이수혁 측 소속사에 따르면 이수혁은 '밤을 걷는 선비' 출연을 제안 받고 현재 스케쥴을 조정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케이블채널 tvN '일리 있는 사랑'을 마친 이수혁은 차기작으로 '밤을 걷는 선비' 섭외 제안을 받았으며 현재 긍정적으로 출연을 검토 중이다. 출연이 확정되면 KBS2 '상어' 이후 2년 만의 지상파 드라마 복귀다.



한편 '밤을 걷는 선비'는 지난해 한국콘텐츠진흥원 우수만화 글로벌 프로젝트에 선정된 작품으로 조선시대를 배경으로 하는 작품이다. 몰락한 양반가의 딸이 남장을 하고 책장사를 나섰다 뱀파이어 선비와 사랑에 빠진다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현재까지 이준기가 출연을 확정했으며 김소은, 최강창민이 출연을 검토하고 있다.'맨도롱 또똣' 후속으로 오는 7월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김지현 기자 mooa@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

연예 '불청' 유경아, 이혼→암 투병 솔직 고백 '10분 행복론 전한다'[TV@픽] [TV리포트=손효정 기자] ‘불타는 청춘’의 새 친구 유경아가 10일 방송에서 불청에 출연하게 된 계기를 솔직하게 고백한다.지난주 ‘불타는 청춘’에 새 친구로 합류한 유경아는 과거 ‘호랑이 선생님’을 비롯해 CF, 잡지 등 원조 하이틴 스타로 다시 한번 화제를 모았고, 당시와 변함없는 동안 외모와 털털한 성격으로 청춘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았다.이날, 경아는 청춘들이 모인 자리에서 담담하게 이혼 사실을 밝혔다. 경아는 ‘불타는 청춘’ 출연 제의를 받고 가장 먼저 사춘기 아들이 걱정되어 아들에게 방송에 나가도 될지 물어봤다고 했다. 중2 아들은 “본인 걱정은 하지 말고, 엄마가 일하면서 건강만 했으면 좋겠다”고 말해 청춘들의 마음을 울렸다. 특히 딸을 혼자 키우고 있는 김민우는 경아에게 조언을 구했고, 두 사람은 ‘사춘기 자녀’에 대해 깊은 대화를 이어나갔다.이어 경아는 아역 활동 당시에는 내성적이었으나 암 투병을 계기로 성격이 변했다고 언급했다. 2년 전 갑상샘암 투병을 하면서 완치 이후 조급했던 마음들을 내려놓기 시작했다는 것. 경아는 짧은 10분, 10분을 행복하게 살면 일주일, 한 달이 행복할 수 있다는 ‘10분 행복론’을 강조해 청춘들은 경아의 인생 철학에 흠뻑 빠졌다는 후문이다.한편, 경아는 평소 일찍 자고 일찍 일어나는 습관을 가졌지만 이날 여행에서만큼은 멤버들과 늦은 시간까지 함께 하려는 의사를 밝혔다. 이에 제작진은 특별선물을 걸고 늦게까지 깨어 있기 내기를 제안했다. 경아는 청춘들과 함께 잠들지 않으려고 온갖 방법으로 고군분투했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냈다.행복 전도사 새 친구 유경아의 솔직한 고백 스토리는 10일 화요일 밤 11시 10분 SBS '불타는 청춘'에서 확인할 수 있다.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 사진=SBS
연예 김성주·박나래·조정식, '2019 SBS 연예대상' MC 확정[공식] [TV리포트=손효정 기자] 김성주, 박나래, 조정식 아나운서가 ‘2019 SBS 연예대상’의 MC를 맡는다.10일 SBS는 "'백종원의 골목식당'의 메인 MC이자 '쫄깃쫄깃'한 진행을 자랑하는 김성주를 시작으로 남다른 예능감의 박나래, 아나운서 조정식이 합류를 확정 지었다"고 알리며, "세 사람 모두 재치 있는 입담의 소유자인 만큼 이들이 모여 어떤 호흡을 보여줄지 더욱 기대감을 높인다"고 말했다.'2019 SBS 연예대상'은 올 한해 트렌드 키워드로 떠오른 '뉴트로(Newtro)' 콘셉트로 더욱 특별하게 꾸며진다. 특히, 이번 '2019 SBS 연예대상'에서는 '뉴트로' 콘셉트에 맞게 '순풍산부인과', 'X맨 일요일이 좋다', '패밀리가 떴다' 등 수많은 레전드를 탄생시킨 SBS 예능의 역사를 되짚어볼 예정이다.한편, 올해 SBS 예능은 신규 프로그램이 대거 쏟아지는 상황에서도 높은 화제성과 시청률을 거머쥐며 굳건한 인기를 과시했다.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불타는 청춘', '백종원의 골목식당', '미운우리새끼' 등 대다수의 프로그램이 꾸준히 동시간대 1위를 차지하며 ‘예능 강자’의 입지를 또 한 번 굳혔다.아울러 '리틀포레스트', '맛남의 광장' 등의 신규 프로그램 역시 뜨거운 호평을 받으며 안정적으로 안착했다. 그런 가운데 대상의 영예는 누구에게 돌아갈지, 그 결과는 오는 28일(토)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2019 SBS 연예대상’에서 확인할 수 있다.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 사진=SBS
연예 기도훈, tvN ‘유령을 잡아라’ 종영 소감 "좋은 추억 현장, 많은 것 배웠다" [TV리포트=손효정 기자] ‘유령을 잡아라’ 배우 기도훈(에스엠엔터테인먼트 소속)이 종영 소감을 밝혔다.기도훈이 광역수사대 에이스 형사 ‘김우혁’ 역으로 열연한 tvN 월화드라마 ‘유령을 잡아라가 10일 최종화를 앞두고 있다.이번 작품에서 기도훈은 솔직한 매력의 직진 로맨스부터 형사 카리스마가 돋보이는 액션까지 극 중 다양한 장르를 안정적으로 소화, 훈훈한 비주얼과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으로 시청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었다.신예다운 열정적인 에너지로 맹활약을 펼친 기도훈은 “잘 이끌어 주셨던 배우 선배님들, 감독님과 작가님들, 그리고 스태프분들 덕분에 정말 즐겁게 촬영할 수 있었다. 항상 좋은 추억만 있던 현장이어서 오래도록 기억에 남을 것 같다”라며 드라마를 마친 소회를 전했다.이어 “‘유령을 잡아라’와 함께했던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마지막 방송까지 많이 응원해주시고, 저도 앞으로 더욱 발전하는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할 테니 지켜봐 달라”라고 애정 어린 감사 인사를 건넸다.기도훈은 드라마 ‘왕은 사랑한다’, ‘키스 먼저 할까요’, ‘아스달 연대기’ 등 화제작들에 연이어 출연,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으며 기대주로서 관심을 받고 있는 만큼 앞으로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 사진=에스엠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