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사냥’ 강예원 “오지호의 탄탄한 엉덩이, 내가 봤다”

기사입력 2015.05.01 6:22 AM
‘마녀사냥’ 강예원 “오지호의 탄탄한 엉덩이, 내가 봤다”

마녀사냥 강예원

[TV리포트] ‘마녀사냥’에 출연한 강예원이 배우 오지호의 몸을 봤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강예원과 오지호는 최근 JTBC ‘마녀사냥’ 녹화에 참여했다. 앞서 ‘마녀사냥’에 출연했던 오지호는 “강예원이 워낙 솔직해 지상파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할 때마다 가슴을 졸였다. 하지만 오늘은 ‘마녀사냥’이라 안심하고 있다”고 강예원을 소개했다.

‘초대 받고 찾아간 집에서 남자친구가 티셔츠만 입고 엉덩이를 보인 채 엎드려 자고 있더라’는 사연을 듣고 강예원은 오지호의 몸매에 대해 털어놨다.

“내가 직접 봤다”는 강예원은 “영화를 함께 찍는 과정에서 보게 됐다. 오지호의 몸이 되게 탄탄했던 것 같다”고 말해 오지호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강예원은 “사실 나는 엉덩이보다 어깨를 본다”고 이성에 대한 확고한 기준을 밝혔다.

강예원이 출연하는 JTBC ‘마녀사냥’은 1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편집국 기자 newsteam@tvreport.co.kr /사진=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