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노키오’ 윤균상, 차기작 ‘너사시’ 확정…하지원·이진욱과 호흡

기사입력 2015.05.06 8:16 AM
‘피노키오’ 윤균상, 차기작 ‘너사시’ 확정…하지원·이진욱과 호흡

[TV리포트=조혜련 기자] 배우 윤균상이 ‘너를 사랑한 시간, 7000일’ 출연을 결정했다.

6일 윤균상의 소속사 뽀빠이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TV리포트와의 통화에서 “윤균상이 SBS 새 주말드라마 ‘너를 사랑한 시간, 7000일’(민효정 극본, 조수원 고재현 연출, 이하 ‘너사시’)출연을 결정했다”고 전했다.

극중 윤균상은 성격, 외모 하나 빠지는 거 없는 완벽한 인물로 신분을 숨긴 재벌 3세 이승희 역을 맡아 하지원, 이진욱과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지난해 ‘피노키오’에서 기하명(이종석)의 형 기재명 역을 맡아 선한 인상과 달리 아픈 속내를 품고 있는 인물을 자연스럽게 소화해 많은 관심을 받았던 윤균상은 ‘갑동이’ ‘피노키오’를 통해 호흡 맞췄던 조수원 감독과 다시 한 번 만나게 됐다.

대만의 국민드라마 ‘아가능불회애니(我可能不會愛你)’를 원작으로 한 ‘너사시’는 오랜 시간 우정을 이어온 남녀가 서른에 접어들면서 겪는 성장통을 그린 드라마로, ‘옥탑방 고양이’  ‘풀하우스’ 등을 집필한 민효정 작가와 ‘너의 목소리가 들려’ ‘피노키오’ 등을 연출한 조수원 감독이 함께한다. 하지원 이진욱이 출연을 확정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너사시’는 ‘이혼변호사는 연애중’ 후속으로 오는 6월 방송 될 예정이다.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윤균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