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정에 반하다' 정경호·김소연 불안한 사랑의 시작

기사입력 2015.05.22 10:15 PM
'순정에 반하다' 정경호·김소연 불안한 사랑의 시작

[TV리포트=용미란 기자] '순정에 반하다' 김소연과 정경호의 사랑이 시작됐다.

22일 방송된 JTBC '순정에 반하다'에서 김순정(김소연)이 강민호(정경호)에 대한 사랑을 깨달았다.

이날 강민호는 김순정의 손을 꼭 잡고 “벌이야. 이제 무조건 내 말에 네하고 대답하기야”라고 입을 뗐다.

강민호는 “나 졸라 잘생겼지?”, “나 잠들 때까지 옆에 있기”, “아침에 눈 뜨면 내 옆에 와있기”, “이제 죽을 때까지 내 옆에 있기”라고 말을 이었다.

마지막으로 강민호는 “너도 나 사랑하지?”라고 덧붙였다. 김순정은 모든 말에 “네”라고 답했다.

용미란 기자 yongmimi@tvreport.co.kr /사진= JTBC '순정에 반하다'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