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th 백상예술대상] 설경구, 송윤아 눈물소감에 "축하합니다" 뭉클

기사입력 2015.05.26 11:26 PM
[51th 백상예술대상] 설경구, 송윤아 눈물소감에 "축하합니다" 뭉클

[TV리포트=김수정 기자] 배우 설경구가 아내 송윤아의 수상을 축하했다.

설경구는 26일 오후 9시 서울 경희대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제51회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에서 아내 송윤아의 TV부문 여자 최우수연기상에 대해 축하 메시지를 전해 감동을 자아냈다.

이날 설경구는 영화 부문 최우수연기상 시상자로 무대 위에 올랐다. 설경구가 무대 위에 오르기 직전 송윤아는 MBC 드라마 '마마'로 여자 최우수연기상을 받았다. 송윤아는 6년 만의 복귀에 트로피까지 거머쥐게 돼 눈물을 흘리며 수상 소감을 밝혀 감동을 자아냈다.

이에 설경구는 "송윤아 씨 완전 축하드립니다"고 해 뭉클함을 안겼다.

한편 '백상예술대상'은 지난 1년간 방영 또는 상영된 TV와 영화 부문의 제작진과 출연자에게 시상하는 국내 유일의 종합예술상으로 1965년부터 한국 대중문화 예술의 발전과 예술인의 사기 진작을 위해 제정된 시상식이다. JTBC에서 생중계된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JTBC '백상예술대상'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