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 나의 귀신님' 박보영, 조정석에게 응큼작업 '눈길'

기사입력 2015.06.13 11:43 AM
'오 나의 귀신님' 박보영, 조정석에게 응큼작업 '눈길'

[TV리포트 = 조지영 기자] 응큼발칙한 빙의 로맨스를 선보일 tvN 새 금토드라마 '오 나의 귀신님'의 티저가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매력적인 캐릭터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박보영, 조정석의 모습이 기대를 모으고 있는 것.

오는 7월 3일 오후 8시 30분에 첫 방송하는 '오 나의 귀신님'(양희승 극본, 유제원 연출)은 음탕한 처녀 귀신에게 빙의된 소심한 주방보조 나봉선(박보영)과 자뻑 스타 셰프 강선우(조정석)가 펼치는 응큼발칙 빙의 로맨스물이다.

극 중 박보영은 소심한 성격 탓에 친한 친구도 없고, 일하는 레스토랑에서도 잘하는 거 없는 구박덩어리 자신감 제로의 주방보조이지만 음탕한 처녀귀신 신순애(김슬기)에게 빙의되면서 180도 다른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조정석은 박보영이 짝사랑하는 인물로 뛰어난 요리실력뿐 아니라 훈훈한 외모를 자랑하는 자뻑 스타 셰프로 변신한다. 평소 둘 사이에 특별한 감정은 없었지만 묘하게 달라진 박보영과 조정석이 운명적으로 엮이게 되면서 어디로 튈지 모르는 로맨스를 선보이게 된다.

이번에 공개된 15초 분량의 첫 티저 영상에서는 박보영이 조정석에게 응큼한 작업을 걸고 있어 단번에 이목을 사로잡는다. 집에서 술만 마시자는 조정석의 제안에 단번에 응하는 것은 물론, 더욱 대범한 유혹을 건네고 있는 것. 이어 "셰프 여자친구 없죠, 난 남자친구 없고, 난 셰프 좋아하고"라며 적극적으로 마음을 고백해 웃음을 자아낸다. 특히 응큼작업녀 박보영의 귀여운 고백에 당황하는 조정석의 모습이 둘 사이에 어떤 사연이 숨어있을지 상상력을 자극시킨다.

'오 나의 귀신님' 제작진은 "박보영의 새로운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덧붙였다. 이번 티저 영상은 '오 나의 귀신님'을 연출하는 유제원 감독의 아이디어로 촬영하게 되었다고. 유제원 감독은 "테스트 촬영 하는 마음으로 편안하게 진행했는데, 배우들의 리얼한 연기 덕분에 영상이 한층 더 재미있어진 것 같다"고 전했다.

티저 촬영 현장에서는 유제원 감독 특유의 재기 발랄한 연출에 배우와 스태프들 모두 웃음이 끊이지 않았다는 후문. 추후 이번 15초 티저 영상에 이어 3분 분량의 풀버전도 공개될 예정이어서 더욱 기대를 모은다.

한편, '오 나의 귀신님'은 오는 7월 3일 오후 8시 30분을 시작으로 매주 금, 토에 방송한다. 박보영, 조정석, 임주환, 김슬기, 박정아 등이 가세했고 '고교처세왕' 제작진 유제원 감독과 양희승 작가가 다시 한번 의기투합해 1년여의 준비 기간을 거쳐 탄생한 작품으로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조지영 기자 soulhn1220@tvreport.co.kr 사진=tvN '오 나의 귀신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