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평해전', 올해 韓 영화 최초로 600만 관객 돌파

기사입력 2015.07.30 12:11 AM
'연평해전', 올해 韓 영화 최초로 600만 관객 돌파

[TV리포트=황소영 기자] 2015년 전체 박스오피스 TOP3에 등극한 영화 '연평해전'(로제타 시네마 제작, 김학순 감독)이 올해 한국 영화 최초로 600만 관객을 돌파했다.

2002년 6월 대한민국이 월드컵의 함성으로 가득했던 그날, 대한민국을 지키기 위해 목숨을 걸고 싸웠던 사람들과 그들의 동료, 연인, 가족의 이야기를 그린 휴먼 감동 실화 '연평해전'이 개봉 6주차에도 무서운 흥행 저력을 과시하며 600만 관객을 넘어섰다.(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7월 29 오후 6시 30분 배급사 집계 기준)

개봉과 동시에 흥행 돌풍을 일으키며 쟁쟁한 경쟁작들의 개봉 속에서도 놀라운 흥행 저력을 입증하고 있는 '연평해전'이 마침내 600만 관객을 돌파한 것.

'연평해전'은 개봉 23일만에 올해 한국 영화 최초로 500만 관객을 돌파한 것에 이어 또 한 번 새로운 기록의 주인공이 됐다. '연평해전'의 600만 관객 돌파 기록은 올해 한국 영화 최초의 흥행 신기록이자 최다 스코어로 의미가 깊다.

뜨거운 관객들의 성원에 보답하고자 '600만 돌파 기념 특별 포스터'를 공개했다. 영화 속에서 월드컵을 응원하고 있는 참수리 357호 용사들의 환한 모습을 배경으로 관객들이 보내온 진심이 담긴 손글씨와 '연평해전'이 관객들에게 전하는 감사의 메시지가 함께 어우러져 의미를 더한다. 관객들의 찬사는 개봉 6주차에 접어들어서도 줄을 잇고 있다.

최근 북미와 오세아니아 지역에서 개봉한 '연평해전'은 2015년 북미 개봉 한국 영화 중 개봉 첫 주 가장 높은 흥행 수익을 기록하며 해외 관객들의 눈길까지 사로잡고 있다. 국내외 관객들의 열광적인 지지를 받고 있는 '연평해전'은 식지 않는 입소문으로 장기흥행을 예고하고 있다.

황소영 기자 soyoung920@tvreport.co.kr / 사진=로제타 시네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