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지원 "이진욱 같은 '남사친' 실제로 원해"

기사입력 2015.08.19 10:24 AM
하지원 "이진욱 같은 '남사친' 실제로 원해"

[TV리포트=신나라 기자] 하지원이 '남사친'(남자 사람 친구)이 있었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드러냈다.

19일 서울 삼청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배우 하지원과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하지원은 "'너를 사랑한 시간'을 촬영하면서 남사친에 대한 궁금증이 어느 정도는 해결됐다"면서 "저도 원(이진욱)이 같은 사람이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제 주변에 워커홀릭이 많은데 다들 원이 같은 남사친이 있었으면 좋겠다고 문자가 왔다. 이 작품을 하면서 연락을 가장 많이 받았다"고 덧붙였다.

한편 하지원은 오랜 시간 동안 우정을 이어 온 두 남녀가 서른이 되며 겪게 되는 성장통을 그린 드라마 '너를 사랑한 시간'에서 여주인공 오하나 역을 맡아 열연했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문수지 기자 suji@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