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왕의꽃' 김성령, 결국 유산..이종혁에 이혼 선언

기사입력 2015.08.23 11:08 PM
    페이스북 트위터



'여왕의꽃' 김성령, 결국 유산..이종혁에 이혼 선언 "우리 그만 이혼해요. 이게 한계다"



[TV리포트=김문정 기자] '여왕의 꽃' 김성령이 이혼을 선언했다.



23일 방송된 MBC '여왕의 꽃' (박현주 극본, 이대영-김민식 연출) 48회에서는 레나(김성령)가 결국 유산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레나는 민준(이종혁)이 급히 달려오자 "차라리 잘됐다. 이 가식적인 관계를 끝낼 수 있으니까. 우리 그만 이혼해요. 이게 한계다"고 냉정하게 대했다.



앞서 레나는 희라(김미숙)의 집요한 이혼 요구에 대신 이솔이를 받아달라며 이혼을 결심한 것.



민준은 이제 도신의 기억만 돌아오면 모든 게 해결된다며 레나를 설득했지만, 레나는 "아이까지 사라진 마당에 당신에게 투자하고 싶지 않다. 다른 기회를 찾겠다. 날 놔달라"고 마음과는 다른 말을 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김문정 기자 dangdang@tvreport.co.kr / 사진= '여왕의 꽃'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