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의 진심, 通했다…음원차트 역주행·해외언론 집중

기사입력 2015.09.09 5:30 PM
여자친구의 진심, 通했다…음원차트 역주행·해외언론 집중

여자친구의 진심, 通했다

[TV리포트=김가영 기자] 걸그룹 여자친구가 빗속 투혼으로 역주행 쾌거를 이뤄냈다.

여자친구는 지난 6일 SBS '인기가요'를 끝으로 '오늘부터 우리는'의 7주간의 활동을 종료했다. 하지만 여자친구를 향한 러브콜이 다시 쏟아지며 강제소환 조짐을 보이고 있다.

이는 여자친구의 빗속투혼이 담긴 한 공개방송 직캠영상이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통해 급속하게 퍼져나가며 화제를 모았기 때문이다. '오늘부터 우리는'의 음원 역주행이라는 진기록을 세웠다.

해당 영상에는 비가 내려 미끄러운 무대 바닥 때문에 중간 중간 중심을 잡지 못하는 모습을 여자친구의 모습이 담겼다. 멤버 유주와 신비는 여러번 심하게 넘어졌지만 다시 일어나 밝은 모습으로 무대를 완벽하게 마쳤다.

열악한 상황에서도 끝까지 무대를 마치는 모습은 관객들의 열렬한 환호를 받았고 직캠 영상으로 네티즌에게까지 공유되며 여자친구를 향한 응원이 쏟아지고 있다.

여자친구의 직캠 영상은 4일만에 300만뷰를 넘기며 화제를 모았고 해외 언론들도 이를 집중 조명하기 시작했다. K팝 스타의 영상이 전 세계 외신들을 통해 보도된 것은 싸이의 '강남스타일' 이후 처음으로 미국 타임지, 빌보드지와 영국 데일리 메일, 미러 등 유수의 매체들을 비롯해 뉴질랜드, 호주, 네덜란드, 중국, 일본, 이스라엘, 멕시코, 러시아 등이 영상을 소개하며 여자친구의 빗속 투혼을 높이 샀다.

이처럼 '오늘부터 우리는'은 뜨거운 반응 속에 음원차트 역주행이라는 놀라운 기록을 세우며 주요 응원차트 10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이에 네티즌들 사이에서 음악방송 강제소환되는 것이 아니냐는 조심스러운 추측이 나오고 있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 사진=쏘스뮤직